기사 (전체 33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문화&교육] 수능 생명과학Ⅱ 복수정답 인정되면 등급 컷까지 영향
올해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 생명과학Ⅱ 8번 문항에 대해 출제 오류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복수정답이 인정되면 자연계 학생들의 입시에 큰 혼란이 빚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복수정답으로 인정될 경우 평균점수가 1.5점 가량 오르게 되며, 이로 인해 등급 ...
김유진 기자  2014-11-18
[문화&교육] 2015 수능 영어 오류 논란, 영어 교사 의견도 엇갈려
지난 13일 치러진 2015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오류 논란으로 얼룩졌다.특히 영어 25번 문제에 대한 이의 제기가 빗발치고 있는 상황이다.영어 25번은 도표의 내용과 일치하지 않는 것을 고르는 문제다. 2006~2012년 미국 청소년이 소셜 미디어...
김유진 기자  2014-11-17
[문화&교육] ‘노무현 대통령 기념관’ 건립, 진영읍 본산리에 2018년 완공
김해시는 노무현 전 대통령 기념관을 건립하기로 확정하고 오는 2018년 노 전 대통령의 고향 김해시 진영읍 본산리 봉화마을에 노무현 대통령 기념관 을 완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13일 김해시 관광과 관광시설 담당자에 따르면 "현재 가건물 상태인 노 전 ...
박귀성 기자  2014-11-15
[문화&교육] [단독] 조희연, 이재정, 장휘국 교육감에게 직접 듣는다
14일 오후 5시경 기자회견을 마친 교육감들과 몰려든 기자들과의 일문일답을 정리했다.=========================================================================A기자 : 지도부를 만나셨다고 했는데...
박귀성 기자  2014-11-14
[문화&교육] 전국교육감협 "누리과정 파탄직전! 대선 공약 책임져라"
전국교육감협의회 장휘국 광주교육감과 조희연 서울교육감, 이재정 경기도 교육감은 14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누리과정 파탄직전! 대선 공약 책임져라"는 내용의 정부와 새누리당에 대한 촉구와 전국 학부모들을 향한 호소문을 발표했다. 조희...
박귀성 기자  2014-11-14
[문화&교육] 이재명 성남시장, 수험생들에게 내공 '팍팍' 불어 넣어줘...
2015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인 11월 13일 이재명 성남시장은 수능시험이 치러지는 성남여고, 동광고, 성일고, 성남서고를 오전 7시부터 차례로 방문해 학부모들과 함께 수험생을 응원했다.이재명 성남시장은 “그동안 애쓴 만큼 좋은 수능 결과가 나올 것...
박귀성 기자  2014-11-13
[문화&교육] 성남시, 2015학년도 대학수능 수험생 특별 교통 대책 마련
성남시는 오는 11월 13일 시행되는 ‘2015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수험생들을 위한 특별 교통 대책을 마련해 운영한다.시는 25개 시험장에서 수능을 치르는 1만4,803명 수험생의 교통 편의를 위해 이날 등교시간대 시내·마을버스를 집중 배차한다.시...
박귀성 기자  2014-11-11
[문화&교육] 성남시, 행정서비스 효과냈다... 군 시설이 시민 축구장으로
성남시는 국가보안 통제구역으로 여겨지던 공군15혼성비행단 영내를 시민 축구장으로 개방하는 등 공공기관 인프라를 시민에게 돌려주고 있다.시는 지속적인 협의 끝에 공군 비행단의 인조잔디 풋살장(5면, 5천282㎡)을 시민 생활체육 시설로 개방(2013.1...
박귀성 기자  2014-11-07
[문화&교육] 이재정 경기도교육감 "어린이집 누리과정비 지원 불가!"
내년 보육대란 현실로... 학부모들 어쩌나...경기도교육청이 내년 예산안을 발표하는 과정에서 '어린이집 누리과정'에 필요한 예산 1조460억 원 가운데 3,898억 원만 편성하고 6,562억 원을 편성하지 못했다고 전했다.예산에 편성되지 못한 부분은 ...
박귀성 기자  2014-11-06
[문화&교육] 전교조 "정부는 훼손된 교육복지공약 제대로 이행하라"
전국교직원노동조합(이하 전교조)은 4일 오후 2시 전교조본부 4층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부와 새누리당이 대한 대선 공약을 어기고 교육복지를 심각하게 훼손했기에 즉각 교육복지공약을 이행하라고 촉구했다.전교조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박근혜 정부의 교육복지 ...
박귀성 기자  2014-11-0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