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49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건사고] 中 아쿠아리움에 ‘전시’된 북극곰 … 100만 서명 동참
[한인협 = 김소민 기자] 지난 7월, 중국 한 쇼핑몰 내 아쿠아리움에 전시된 북극곰 ‘피자’가 바닥에 힘없이 누워 눈을 깜박이고 입을 달싹이는 것 이외의 어떤 움직임도 보이지 않는 모습이 담긴 영상이 공개돼 전세계 누리꾼들 안타깝게 만들었다. 빛도 ...
김소민 기자  2016-10-26
[사건사고] 中 병원서 대형 폭발 사고 발생해
[한인협 = 김한주 기자]중국 현지시간으로 오후 8시경 산시 성 위린 시 푸구 현에 위치한 신민 병원 근처 건물에서 대형 폭발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사고가 발생한 건물과 함께 병원 건물이 완전히 폭파되었으며 지면에 커다란 구멍이 생기는 등 대규모의 폭...
김한주 기자  2016-10-25
[사건사고] IS,성인 남성과 남자 어린이 등 284명을 총살
[한인협 = 정진원 기자] IS는 20~21일(현지시간) 모술에 모아놓은 성인 남성과 남자 어린이 등 284명을 총살한 뒤 불도저를 이용해 시신을 집단매장했다고 CNN 방송이 익명의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22일(현지시간)CNN에 따르면 IS는 이...
정진원 기자  2016-10-24
[사건사고] 미 인터넷 사이트 절반 마비
[한인협 = 김지윤 기자]지난 21일(현지시간) 미국 동부의 인터넷을 마비시킨 인터넷 도메인 서비스업체 딘(Dyn)에 대한 대규모 디도스 공격은 ‘사물인터넷’(IOT) 기기를 활용한 공격일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22일 미국 언론들에 따르면 ...
김지윤 기자  2016-10-23
[사건사고] ‘모술탈환전’으로 수세 몰린 IS…민간인 284명 집단사살
[한인협 = 김지윤 기자]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가 이라크군의 ‘모술 탈환전’으로 수세에 몰리자 민간인을 수백 명을 사살하고 자살폭탄테러를 자행하고 있다.22일(현지시간) 미국 CNN은 익명의 소식통을 인용해 IS가 20∼21...
김지윤 기자  2016-10-23
[사건사고] 홍콩 '태풍 하이마' 접근에 항공편 200여편 결항
[한인협 = 조희선 기자] 제22호 태풍 '하이마'가 접근하면서 홍콩에서 200여 편의 항공기가 결항하는 등 비상이 걸렸다.홍콩 기상당국은 하이마가 접근함에 따라 오늘(21일) 아침 6시쯤 5단계 경보 중 3단계인 '태풍 경보 8...
조희선 기자  2016-10-21
[사건사고] 인도네시아 발리서 현수교 붕괴사고
[한인협 = 김지윤 기자]16일(현지시각) 오후 6시 30분께 인도네시아의 대표적인 휴양지인 발리 주의 쯔닝안 섬과 름봉안 섬을 잇는 현수교가 무너져 최소 9명이 숨지고 30여 명이 부상을 입었다.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30분경 발리 주의...
김지윤 기자  2016-10-17
[사건사고] 美식당 주차장에서 총격전
[한인협 = 김지윤 기자]美식당 주차장에서 총격전이 발생했다.LA 타임스에 따르면 15일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LA)에 있는 자메이카 식당에서는 15일 오전 0시 30분경 총격 사건이 일어났다고 보도했다.사건은 가게에서 50여명이 파티를 벌이던 ...
김지윤 기자  2016-10-17
[사건사고] 美 노스캐롤라이나 홍수발생
[한인협 = 김지윤 기자]허리케인 '매슈'로 미국 동남부 지역에서 최소 16명이 사망하고 수십억 달러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미국 언론들은 9일(현지시간) 매슈(Matthew)가 열대성 저기압으로 세력이 급격히 위축되면서 대서양으로 빠져나...
김지윤 기자  2016-10-10
[사건사고] 허리케인 매슈로 아이티 사망자 842명
[한인협 = 김지윤 기자]초강력 허리케인 ‘매슈’가 강타한 아이티의 사망자 수가 7일 현재 842명으로 집계됐다고 로이터 통신이 이날 당국자의 말을 인용 보도했다.지난 4일 아이티 남서부 지역 강타를 시작한 매슈는 7일에는 미국 플로리다 앞바다에 이르...
김지윤 기자  2016-10-08
[사건사고] 일본 아소산에서 폭발성 분화
[한인협 = 김지윤 기자]일본 남단의 규슈 구마모토현에 있는 아소산(阿蘇山)에서 연기가 치솟고 화산재와 자갈이 주변으로 날아가는 등 폭발성 분화가 발발했다.일본 기상청은 8일 오전 구마모토현에 위치한 아소산의 나카다케 제 1분화구의 분화 소식을 전하며...
김지윤 기자  2016-10-08
[사건사고] 아소산 분화구 폭발에 화산재로 온천지가 뒤덮혀 “지옥이다!”
일본 아소산에서 36년만에 분화구가 대폭발했다. 구마모토현의 아소산 폭발은 지난 여름 구마모토 대지진에 이은 것이어서, 이번 아소한 분화구 폭발은 자연재해의 연속선상에 있어 현지 소식을 실시간으로 전하는 트위터와 SNS, 유튜브(You TUBE)에는 ...
박귀성 기자  2016-10-08
[사건사고] 와사비 테러사건, 韓 손님에게 고추냉이 듬뿍뿌려...
[한인협 = 김지윤 기자]일본의 한 초밥집이 한국인 고객을 대상으로 초밥에 들어가는 와사비를 정량보다 많이 넣는 '와사비 테러'를 일으킨 사실이 드러나 사과문을 올렸다고 아사히신문 인터넷판이 2일 보도했다. 이날 일본 초밥체인점인 ...
김지윤 기자  2016-10-03
[사건사고] 스페인 카페서 가스 실린더 폭발
[한인협 = 김지윤 기자]스페인의 한 카페에서 1일(이하 현지시간) 가스 실린더가 폭발해 최소 77명이 다쳤다.영국 BBC 등 외신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께 스페인 남부 벨레즈-말라가에 위치한 '라 보헤미아' 카페에서 가스 실린더 폭발...
김지윤 기자  2016-10-02
[사건사고] 브라질 교도소 수감자 수백명 탈옥사건
[한인협 = 김지윤 기자]브라질 교도소 수감자 수백명 탈옥했다. 약 500명 정도 도망쳤고, 300명 정도가 다시 잡혔으며, 그 과정에서 한 명이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9월 30일(현지시간)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상파울루 시에서 329㎞ 떨어진 자르지노...
김지윤 기자  2016-10-01
[사건사고] 미국 뉴저지 열차 사고발생, 1명 사망-100여명 이상 부상
[한인협 = 김지윤 기자]29일(현지시각) 미국 뉴저지주 호보컨역으로 들어오던 통근열차가 속도를 줄이지 못하고 승강장으로 돌진하면서 기차역 구조물을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미국 뉴저지주에서 출근하는 승객 250여명을 태운 열차가 역에서 충돌해 1명...
김지윤 기자  2016-09-30
[사건사고] 美 워싱턴주 벌링턴 쇼핑몰총격 사건… 3명 사망 2명 부상
[한인협 = 김지윤 기자]미국 워싱턴주 벌링턴의 한 쇼핑몰에서 23일(현지시간) 총격이 발생해 3명이 숨지고 2명이 부상을 당했다.AP, AFP통신 등에 따르면 워싱턴 주 고속도로 순찰대는 이날 오후 7시께 벌링턴의 캐스케이드몰에서 발생한 총격으로 여...
김지윤 기자  2016-09-27
[사건사고] 美샬럿 총격피살사건
[한인협 = 김지윤 기자]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 샬럿에서 벌어진 경찰의 흑인을 사살한 사건이 발생했다.23일 CNN에 따르면 지난 20일 숨진 키스 러먼트 스콧의 아내 래키아 스콧이 찍은 영상에는 다른 용의자를 수색하던 경찰이 차에 탄 스콧과 대치하다 ...
김지윤 기자  2016-09-27
[사건사고] 브라질 부패수사 확대, 뇌물이 220억?
[한인협 = 김지윤 기자]브라질 사법당국의 권력형 부패 스캔들에 대한 수사가 과거 정부에서 각료를 지낸 인사들에게도 확산하고 있다.브라질 언론은 22일(현지시간) 연방경찰이 브라질리아와 상파울루 등 5∼6개 도시에서 30여 건의 압수수색영장을 ...
김지윤 기자  2016-09-27
[사건사고] 중국 양쯔강 생태계 비상, 양식장에서 기르던 철갑상어 탈출
[한인협 = 김지윤 기자]중국에서 양식장에 기르던 1만t의 외래종 철갑상어가 홍수로 방류됐다. 이에 양쯔강(揚子江)에 살던 멸종위기 1급 보호종 중국 철갑상어가 위기에 처했다.양쯔강 어업관리국은 이들 외래 철갑상어가 양쯔강 지류인 후난(湖南)성 둥팅후...
김지윤 기자  2016-09-22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