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49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건사고] UCLA 총격사건으로 美언론 ‘발칵’ 뒤집혀, FBI “뒤쫓고 있다”
미국 UCLA 총격사건으로 2명이 사망했다. 캘리포니아 주립대학인 UCLA에서 1일 오전 10시(현지시각)경 총격사건이 발생했다고 미국 CNN을 비롯한 언론매체들은 일제히 UCLA 총격사건을 보도했다.이번 총격사건은 미국 캘리포니아 주 웨스트LA 시티...
박귀성 기자  2016-06-02
[사건사고] 일본 지진 영향으로 건축물 내진 강도 9.0 요구 현실화되나?
일본 지진 또 다시 꿈틀했다. 일본 지진에 대해 일본 기상청은 “지진의 진앙은 이바라카현(茨城) 남부로 진원의 깊이는 40㎞로 추정된다고 전했다. 일본 지진은 간토간토(関東)에서 발생했으며 지난 일본 규슈(九州) 구마모토(熊本)현 지진과 ...
박귀성 기자  2016-05-17
[사건사고] 캐나다 산불지역 빠르게 확산 “나라 전체가 탈 것 같다!”
캐나다 산불지역 확산에서 캐나다 정부가 산불지역 통제에 속수무책이다. 캐나다 앨버타 주에서 시작된 산불은 지역을 다 태우고도 아직 불길이 잡히지 않는 가운데 캐나다 정부와 언론은 산불지역이 서울시 면적의 5배로 확산될 것이라고 전망했지만, 캐나다 산불...
박귀성 기자  2016-05-09
[사건사고] 캐나다 산불 “이건 재앙이다. 빅딜도 없이 마을을 삼켰다!”
캐나다 산물이 확산되고 있다. 이번 캐나다 산불 발생은 지난 1일이지만 아직까지도 확산 일로에 있다. 캐나다 일개 도시를 대형 산불이 덮쳐 6일 현재 전체 주민 11만명 이상이 도시를 빠져나가고 있다. 캐나다 산불은 앨버타 주의 산유도시 포트맥머레이 ...
박귀성 기자  2016-05-06
[사건사고] 일본 미야기현 지진 규모 5.0 발생, 올해 들어 3번째
일본 미야기현 지진이 올해 들어 세 번째로 발생했다. 일본 미야기현 지진은 27일오후 11시(현지시간)경 미야기현의 이시노마키시 남동쪽 40㎞ 지점에서 리히터 규모 5.0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미국 지질연구소가 밝혔다.아울러 미국 지질연구소는 이번...
박귀성 기자  2016-04-27
[사건사고] 에콰도르 지진이 또 왔다! 화불단행인가? 엎친데 덮친 격
에콰도르 지진이 또 발생했다. 에콰도르 지진을 보면 중국 속담 화불단행(禍不單行 : 화는 결코 혼자 오지 않는다. 여러 개가 겹친다)이 생각난다. 이미 지난 16일 저녁에도 강진이 덮쳐 500명 이상이 사망하고 수천명이 중격상을 입는 등 피해가 이만저...
박귀성 기자  2016-04-20
[사건사고] 필리핀 지진 '연이은 불의 고리 지역의 재앙' 확산되는 공포
필리핀 지진도 발생했다. 이번 필리핀 지진은 지난 14일도 규모 5.9의 지진 발생 후 최근 들어 필리핀 역시 두 번의 지진이 연이어 발생간 것. 무엇이 문제인가? 최근 연속되는 지진 소식은 이제 인류에겐 공포 그 자체다. 20일 발생한 필리핀 지진은...
박귀성 기자  2016-04-20
[사건사고] 오이타현 지진 발생 ‘불의 고리’ 곳곳이 쩍쩍 갈라지고 있다
오이타현 지진이 발생했다. 오이타현 지진은 구마모토현 지진 후 4일만으로 오이타현 지진 외에도 일본 곳곳이 리히터 규모 4도의 여진이 계속되고 있어 주민들이 공포에 떨고 있다. 또한 오아티현 지진이 발생했을 당시 환태평양 ‘불의 고리’ 지역에 일본-에...
박귀성 기자  2016-04-19
[사건사고] 통가 지진 규모 6.1 발생, 역시 ‘불의 고리’ 지역 공포 확산
통가 지진 발생 소식. 통가에서도 지진이 발생했다. 통가(Tonga) 왕국은 세칭 ‘불의 고리’라고 불리우는 환태평양 조산대에 있는 남태평양 섬나라 가운데 한 왕국으로 17일 오후 19시31분(현지 시간) 일본과 에콰도르에 이어 리히터 규모 6.1 지...
박귀성 기자  2016-04-17
[사건사고] 에콰도르 강진 알려진 것과 달리 재방 붕괴 등 ‘쑥대밭’ [현장 포토]
에콰도르 강진 속보. 에콰도르 강진으로 제방과 건물 붕괴 지진 피해가 눈덩이처럼 불어나고 있다. 에콰도르 강진은 당초 알려진 것과 달리 진도 7.8규모로 해안 지방의 제방과 건물, 관제센터 등이 완전 붕괴되고 28명이 사망하고 650여명이 중경상을 입...
박귀성 기자  2016-04-17
[사건사고] 에콰도르 강진 7.8 격상 사망 28명 건물 붕괴 등 집계 시작
에콰도르 강진 규모 7.8로 조정됐다. 또한 에콰도르 강진 사망자가 28명으로 파악됐고 부상자까지 합쳐 인명 피해는 더욱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이번 에콰도르 강진은 본래 7.4로 관측됐지만, 자세한 경위 파악 결과 규모 7.8로 상향 조정됐다.지난 ...
박귀성 기자  2016-04-17
[사건사고] 일본 지진, 자위대 “15:15 호텔촌 고립된 손님 헬기구조”
일본 지진 30만5천 가구를 파괴했다. 일본 지진으로 경찰은 16일 현재 2395명의 경력과 구호인원을 현지에 파견해 구호활동에 투입했으며, 일본 지진 피해 현장엔 14만4100호의 가옥이 정전됐고 38만5000호에 수도가 끊겼다고 밝혔다.경찰은 시내...
박귀성 기자  2016-04-16
[사건사고] 일본 지진 구마모토 아소산 분화, 실시간 중계로 볼 수 있다
일본 지진 이어 아소산 분화 분출이 시작됐다. 일본 지진과 아소산 분출이 별다른 연관은 없다고 밝혔지만 일본 기상청은 지난 14일 저녁 구마모토(熊本) 현에서 규모 6.5의 일본 지진이 발생한데 이어 16일엔 규모 7.3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알리며 아...
박귀성 기자  2016-04-16
[사건사고] 일본 지진 두 번으로 구마모토 초토화에 활화산 대분출 가능성도
일본 지진 발생 두 번으로 구마모토 지진이 본 지진과 전 지진으로 나뉘었다. 일본 기상청은 16일 새벽 구마모토(熊本) 현에이어 아오키 겐(靑木元)에서 또다시 규모 7.3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히고 이날 지진이 본(本) 지진이며, 이틀 전인 14일과 ...
박귀성 기자  2016-04-16
[사건사고] 러시아 여객기 추락 사고, 승객 55명 전원 사망한 듯
러시아 상공에서 아랍에미레이트 두바이를 출발한 보잉사 소속 여객기 1대가 러시아 국경 안에서 추락했다고 중국 관영 신화사통신이 전했다.신화사 통신은 오늘 19일자 ‘러시아투데이’ TV방송을 인용 이같이 보도하면서 두바이를 출발한 보잉 여객기 1대가 러...
박귀성 기자  2016-03-19
[사건사고] 대만지진 인명 구조와 피해 속출, 대만지진 규모6.7급 심도17Km
대만지진 피해가 발생했다. 이번 대만지진으로 인명과 재산피해가 속출하고 있으며 현재 구조작업이 한창이다. 이번 대만 지진 피해는 대만 정통언론매체 중앙사 보도가 보도한 바에 따르면 6일 새벽 3시 37분 대만 남부 가오슝(高雄)시에 대만지진 규모 6....
박귀성 기자  2016-02-06
[사건사고] 팔레스타인 100여명, 유대교 성지에 불질러
[한인협 = 조희선 기자] 팔레스타인 시위대가 서안지구 유대교 성지에 불을 지르면서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을 둘러싼 폭력사태가 악화되고 있다고 AFP통신이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이에 앞서 이날 새벽 서안 나블루스시에 위치한 유대교 성지 요셉 무덤에...
조희선 기자  2015-10-17
[사건사고] 터키 앙카라 폭탄테러로 사망자 128명, IS 소행 추정
[한인협 = 조희선 기자] 터키 수도 앙카라에서 발생한 폭탄 테러 사망자가 128명에 달한다는 발표가 나왔다. 터키 측은 이번 테러를 이슬람 무장단체 IS의 소행으로 보고 조사에 착수했다. 우리 정부는 터키 전역에 단계별 여행경보를 발령했다.10일(현...
조희선 기자  2015-10-12
[사건사고] 아프리카 차드서 이슬람 무장단체 테러..41명 사망·50여명 부상
[한인협 = 조희선 기자] 10일(현지시간) 아프리카 나이지리아와 국경을 맞댄 차드의 마을에서 극단주의 이슬람 무장단체 보코하람의 소행으로 추정되는 5차례의 폭탄테러가 발생해 41명이 사망하고 50여 명이 부상했다고 현지 보안 당국 관계자들이 밝혔다....
조희선 기자  2015-10-11
[사건사고] 터키 수도 기차역 테러발생..86명 사망·186명 부상
[한인협 = 조희선 기자] 터키 수도 앙카라 중심지의 기차역 앞에서 10일(현지시간) 자폭테러 2건이 일어나 86명이 숨지고 186명이 부상했다.이날 테러 희생자 규모는 사상 최대이며, 앙카라에서 관공서가 아닌 민간인이 여러 명 모이는 장소에서 테러가...
조희선 기자  2015-10-11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