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부활한 뮌헨, 엄청난 공격력 폭발

함부르크를 8골차 대파하고 선두 굳히기 돌입 장문기 기자l승인2015.02.16l수정2015.02.16 15:4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코리아프레스 = 장문기 기자]

이제서야 그들이 부활하였다. 지난 후반기 시작하자마자 부진에 빠지면서 위기감이 고조된 FC 바이에른 뮌헨이 실종되었던 공격축구를 부활시키면서 다시한번 선두 지키기에 나섰다. 함부르크SV와 가진2014/15 독일 분데스리가 21라운드 홈경기에서 뮌헨이 막강한 공격력을 과시하는 축구를 구사하면서 함부르크를 무려 8-0의 압도적인 대승을 거두고 단독 선두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올시즌 16승 4무 1패를 기록중인 뮌헨은 이번 대승으로 다시한번 강팀다운 면모를 과시함과 동시에 2위 볼프스부르크와의 격차를 더 벌리면서 여유로운 리그 우승의 가능성을 더 높여주는 계기를 마련하였다. 경기에서 뮌헨은 함부르크의 기세를 완전히 누를정도로 시작부터 맹렬히 공세에 들어갔다. 그리고 전반 21분만에 토마스 뮐러(26)가 선제골을 넣으면서 포문을 열었다.

이후 뮌헨은 23분과 36분에 괴체와 로벤이 릴레이 골을 터트렸고 여유로운 점수차를 드러내면서 전반전을 마쳤다. 그리고 이어진 후반전에서도 역시 변함없는 공격력을 과시한 뮌헨은 후반 시작 2분만에 선제골을 터트린 뮐러가 또 골을 터트리면서 점수차를 벌리기 시작하였다. 그리고 이어서 후반 25분부터 43분까지 연이은 득점포를 가동시키면서 함부르크의 혼을 빼놓았고 그덕분에 레반도프스키와 로벤,리베리,괴체가 골맛을 보는등 상상 초월한 능력을 그대로 내보였다.

결국 8골차 대승을 거두는 모습을 팬들에게 선보인 뮌헨은 지난 볼프스부르크전 완패에서 시작된 부진에서 완전히 탈출하였음을 알리면서 리그 2연패를 향한 순항을 계속 이어갔다.
 


장문기 기자  mkjang@korea-press.com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문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동록·발행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