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력, KTX 광주송정역 등에 전기차 충전인프라 본격 구축

전기차 활성화로 햇빛과 풍력을 활용한 친환경 에너지 산업 견인 안현아 기자l승인2015.03.2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인협 = 안현아 기자]  한국전력(사장 조환익)324일 광주송정역에서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나주시 등 9개 기관이 참석한 가운데 전기차 충전인프라 공동이용 협약 체결식을 개최했다.  
협약기관 : 한전, 광주시, 전남도, 나주시, 전력거래소, 한전KDN, 한전KPS, 한국농어촌공사, 코레일
 
MOU 체결식에는 한국전력공사 박규호 부사장, 광주광역시 우범기 경제부시장, 전라남도 우기종 정무부지사, 나주시 강인규 시장, 전력거래소 유상희 이사장, 한전KDN 이다.수경 사장, 한전 KPS 최외근 사장, 농어촌공사 이상무 사장, 코레일 윤중한 본부장과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했다.
 
MOU에 따라, 지자체는 충전기를 구축할 수 있는 부지를 제공하고, 한전은 충전 인프라를 구축하게 되며, 혁신도시 내 공공기관들은 서로 협력하여 기반시설을 구축하고, 충전기를 공동 이용했다로써 전기차 활용 환경이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이를 위해, 한전은 KTX 나주역과 광주송정역에 6(급속1, 완속6)의 전기차 충전기를 설치하였으며, 광주공항 등 교통요충지에 12(급속4, 완속7)의 충전기를 추가 설치할 예정이다. 또한 전남권 주요거점에 17(급속 7, 완속 10)의 충전기를 설치하고, 모든 기관 및 전기차 소유자들이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도록 충전 인프라를 개방하여 전기차 활성화 기반을 제공할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금년 말까지 전국 단위의 충전네트워크(Star-Network)를 구축하여 전기차로 장거리 이동이 가능하도록 할 예정이다.
 
한국전력 조환익 사장은 향후 전기차는 태양광 등 신재생 에너지로 충전하여 햇빛과 바람으로 가는 꿈이 실현 될 것이며, V2G (Vehicle to Grid)를 이용하여 밤에는 충전하고, 낮에는 한전 전력계통으로 역전송하여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활용하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또한 이번 MOU는 전기차 충전인프라 구축에 따른 전력 에너지 분야의 발전 뿐 아니라 지역주민도 했다께 이용할 수 있는 인프라를 제공하여 지역사회와 공동 발전하는 모범사례가 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강조했다.
 
한전은 에너지밸리가 미래 전기차 중심지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전기, 통신, 서비스가 결합된 충전인프라 사업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안현아 기자  haan@kimcoop.org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동록·발행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