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안산시청 황병열·윤지수 전국펜싱선수권서 개인전 우승

남녀 일반부 사브르서 국가대표 상대로 승리 유찬형 기자l승인2015.04.30l수정2015.04.30 15:4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남자 사브르 개인전 우승을 차지한 황병열(가운데)

     
 

[한인협 = 유찬형 기자] 제53회 전국남녀종별펜싱선수권대회에서 안산시청 소속 선수들이 맹활약을 펼치고 있다.

안산시청의 황병열, 윤지수 선수는 지난 4월 23일 화성종합경기타운 체육관에서 열린 제53회 전국남녀종별펜싱선수권대회 남녀 일반부 사브르 개인전에서 각각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황병열 선수는 준결승전에서 국제펜싱연맹(FIE) 랭킹 3위인 김정환(국민체육공단)을 물리치고 결승에 진출했고, 결승에서 김계환(서울 메트로) 선수를 맞아 큰 점수 차로 물리치는 등 쾌조의 컨디션을 선보이며 우승을 차지해 이번 대회 출전한 국가대표들을 연이어 물리치는 이변을 연출했다.

윤지수 선수는 결승전에서 2014 인천 아시안 게임 2관왕 이라진(인천 중구청)을 5-3으로 가볍게 누르고 실업 1년 만에 전국대회 우승을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최수연 선수 또한 런던 올림픽 금메달 리스트 김지연을 8강에서 꺾으며 파란을 일으켰으나 준결승전에서 이라진 선수에서 패해 아쉽게 3위에 그쳤다.

이번 대회에서 안산시청 선수들은 절대강자 김지연, 이라진 등 내노라하는 선배들을 제치고 차세대 에이스로써의 존재감을 드러냈다.

안산시청 펜싱단 이현수 감독은 “이번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둔 것은 꾸준한 훈련을 통해 기본기를 잘 갈고 닦은 결과로 이는 선수들 각자의 노력은 물론, 안산시의 관심과 지원이 있어 가능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제종길 안산시장은 “안산시청 펜싱단의 좋은 결과를 축하하고 2015 광주 유니버시아드, 2016 리우 올림픽에서도 승전보를 전해주기를 기대하며 시에서도 꾸준한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유찬형 기자  cyyu@kimcoop.org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찬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동록·발행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