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메르스 확산 방지 위한 긴급 대책회의 열어

메르스 대응 지원대책본부 운영, 24시간 상황체제 구축 예방 총력 장문기 기자l승인2015.06.10l수정2015.06.11 10:3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인협 = 장문기 기자] 의왕시가 메르스 확산 방지를 위해 메르스 대응 지원대책본부를 구성, 8일 시청 종합상황실에서 담당국·과장 및 6개동 동장, 유관기관이 참석한 가운데 긴급 대책회의를 가졌다.

이날 대책회의는 최근 정부의 메르스 관련 병원 공개로 인근 지역에 위치한 의왕시도 메르스 확산 위험에서 자유롭지 못하다는 판단에 따라, 향후 발생할지 모를 사태에 대비해 단계별 대처방안을 강구하고 주민신고 및 예방홍보를 강화하는데 목적을 두었다.

이를 위해 메르스 대응 지휘체계를 부시장에서 한 단계 격상해 시장을 본부장으로 하는 지원대책본부를 구성하고, 긴급상황에 대처하기 위한 상황총괄지원팀과 보건소 중심의 현장대응지원팀을 운영하는 한편,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조체제를 통해 24시간 비상대응체계를 유지키로 했다.

시는 아직까지 메르스 감염환자가 발생하지는 않았으나, 관내 3가구 7명이 메르스 발생 병원을 방문한 적이 있는 것으로 파악됨에 따라 추가 전파에 대한 주민불안 해소를 위해 자택에 격리 관리하고, 1:1 담당 공무원제를 운영하여 격리에 따른 적극적인 지원 대책을 마련하는 등 관리대상자 모니터링 시스템을 강화할 계획이다.

또한, 철저한 방역으로 다중이용시설과 집합장소의 감염 확산을 방지하고 주민들의 사전예방과 신고체제에 대한 시민 홍보 강화, 메르스 관련 병의원 및 유관기관 비상연락체계 유지, 중앙대책본부와의 24시간 연계시스템 구축 등 시민 안전을 위한 메르스 확산 방지체제 구축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한편, 시는 부곡스포츠센터 건립공사 착공식 및 단오축제, 두발로데이 등 시에서 개최하는 각종 회의와 행사 등을 취소하거나 연기하고, 노인복지관 및 직능단체 등의 주민행사도 줄일 것을 협조 요청했다. 또한, 관내 모든 세대를 대상으로 메르스 예방 및 대응 매뉴얼 등 자체 홍보물을 제작해 배부할 계획이다.

김성제 시장은 “대책본부를 중심으로 민·관이 협력해 메르스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한 철저하고 신속한 대응체제를 마련해 상황이 종료될때까지 시민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집중해 줄 것”을 당부했다.

메르스 감염 의심환자 신고접수는 메르스 핫라인(☎043-719-7777) 또는 의왕시 보건소(☎345-3571~4)를 통해 가능하다.


장문기 기자  mkjang@kimcoop.org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문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