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첫 번째 마이크로그리드 해외 실증사업 착수

아프리카 전력사업 진출 교두보 확보 등 에너지신산업 글로벌 경쟁력 지속 강화 예정 안현아 기자l승인2015.07.0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인협 = 안현아 기자] 한전(사장 조환익)은 현지시각으로 7월 2일(목) 아프리카 모잠비크에서 모잠비크 에너지기금청(FUNAE)※와 ‘마이크로그리드(이하 'MG※※')활용 전화(電化)사업 상호협력 MOU’를 체결하고, 이어서 7월 3일(금)에는 한전이 자체 개발한 MG 기술을 적용하는 최초의 해외 전화(電化)사업인 『모잠비크 MG 시범사업』의 기공식을 개최했다.

*에너지기금청(FUNAE) : 모잠비크 광물자원에너지부 산하기관으로 전력계통 미연계지역의 전화(電化)사업을 담당

** 마이크로그리드(MG, Microgrid) : 태양광 등 신재생에너지와 에너지 저장장치 등을 에너지관리시스템(EMS, Energy Management System)으로 제어하여 외부의 전력망에 연결하거나, 독립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 수백kW~수십MW 정도의 소규모 전력망을 말하며, 국내에서는 한전이 전남 진도군 가사도 에너지자립섬 조성을 통해 성공적으로 실증을 완료했다.

한전과 모잠비크 에너지기금청간 체결한 이번 ‘MG활용 전화(電化)사업 상호협력 MOU’는 양 기관간의 MG분야 기술교류 및 MG활용 모잠비크 전화(電化)사업 공동추진 및 후속사업 발굴 상호협력 등을 주된 내용으로 하고 있으며, 산업통상자원부 주관 민관합동 경제사절단 아프리카 방문행사의 일환으로 모잠비크의 수도 마푸토의 Radisson Blu 호텔에서 열린 ‘한-모잠비크 비즈니스 포럼’에서 체결식을 시행했다.

아울러, 이날 산업통상자원부 이상진 통상협력국장과 모잠비크 광물에너지부 차관간 면담에서도 발전사업과 전력망 구축관련 사업의 협력을 협의하기도 했다.

또한, 이번 『모잠비크 MG 시범사업』은 MG 적용 최초의 해외 전화(電化)사업이자, 한전이 국내 기업 최초로 시행하는 아프리카 지역의 전화(電化)사업으로, 기공식은 시범사업 대상지역인 마하냐니(수도 마푸토에서 차로 약 2시간 소요)에서 한전 최인규 전력연구원장을 비롯해 산업통상자원부 이상진 통상협력국장, 모잠비크 광물자원에너지부 및 에너지기금청 관계자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되었으며, 한전은 향후 마햐냐니 지역에 태양광발전설비 50kW, ESS(에너지저장장치) 100kWh 등으로 구성된 MG를 올 11월까지 구축하여 약 50여 가구 및 마을의 학교와 커뮤니티 센터 등에 안정적인 전력을 공급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한전은 마을의 주요 수입원인 목재 및 바이오연료 생산 등에도 도움을 줌으로써 주민들의 에너지 자급수준 및 삶의 질을 크게 향상시킬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현재 모잠비크 국민의 약 60%는 아직 전기를 공급을 받지 못하며, 전기를 공급 받는 인구 중 65%만이 국가전력망을 통해 공급받고 있으며 나머지는 여전히 전력출력이 불안정한 자체발전기나 태양광발전설비를 이용하는 등 전력공급 상황이 매우 낙후되어 있다.

아울러, 한전은 이번 실증사업을 기반으로 아프리카 지역에 적합한 MG 사업모델을 개발하여 향후 모잠비크 내 타 지역을 포함하여 아프리카 지역 전력사업에 적극 진출할 계획이며, 동시에 북미 및 동남아시아 지역 등 현지에 적합한 MG 비즈모델을 지속 개발하여 국내 관련기업들과의 동반 해외진출을 모색하는 등 에너지신산업 분야의 활성화 및 글로벌 경쟁력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한전 최인규 전력연구원장은 ”이번 실증사업을 통해 주변 환경에 적합한 해외 전화(電化)사업용 MG 모델이 성공적으로 확보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이며, 이러한 차별화된 MG 비즈모델이 한전의 글로벌 에너지벨트※ 구상의 한 축을 담당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안현아 기자  haan@kimcoop.org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