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룡의 신화' HD리마스터링 버전 개봉!

IPTV, 온라인, VOD서비스 앞두고 새로워진 포스터와 예고편 공개! 안현아 기자l승인2015.09.1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인협 = 안현아 기자] 2천년 역사 속으로 사라졌던 진시황릉의 비밀을 밝히는 거대한 스토리, 성룡과 김희선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았던 <성룡의 신화>(수입/배급: 씨네그루다우기술)가 오는 924일부터 IPTV와 온라인, VOD서비스에서 HD 리마스터링 버전으로 다시 상영된다.
성룡-김희선-양가휘! 당대 최고의 배우들과 화려한 액션을 HD화면으로 다시 만난다!
IPTV, 온라인, VOD서비스 앞두고 새로워진 포스터와 예고편 공개!
 

   
 
<성룡의 신화>는 고고학자 역을 맡은 성룡의 변신과 2천년전 묘령의 여인으로 등장하는 김희선의 멜로가 더해진 무협 액션활극으로 10년만에 HD리마스터링 버전으로 탄생되어 재개봉을 앞두고 있다. <프로젝트S><홍번구><폴리스 스토리3><폴리스 스토리 4>를 감독한 당계례 감독과 성룡이 제작을 맡아 시대를 뛰어넘는 멜로와 액션을 탄생시킨 작품이다. 유쾌한 코믹 액션을 추구하던 성룡이 진시황릉의 일대기에 얽힌 역사를 재조명 하며 그 동안 볼 수 없었던 진지하고 힘있는 연기변신을 시도해 관심을 집중시켰다. 뿐만 아니라, 당대 한국에서 최고의 인기를 얻고 있었던 김희선이 출연해 성룡과의 애틋한 멜로를 펼쳐 더욱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홍콩의 유명배우 양가휘 역시 성룡과 함께 비밀을 파헤치는 주요한 역할로 등장해 열연을 펼친다. 주목할 점은 한국 배우 최민수가 깜짝 등장해 펼치는 액션활극이다.
2005년 개봉 이후, 10년만에 HD리마스터링 버전으로 재개봉을 앞둔 <성룡의 신화> 포스터는 성룡의 영화 중 가장 무게감이 있는 작품답게 근엄한 분위기를 풍긴다. 철갑옷을 두른 성룡의 비장한 표정과 10년전 아름다운 김희선의 모습이 시선을 끄는 것. 예고편 역시 진시황릉이 지닌 비밀의 역사를 쫒는 과정에 펼쳐지는 화려한 액션을 담아 거대한 스케일과 함께 성룡의 또 다른 액션을 예고 하고 있다.
 
HD리마스터링 버전으로 재탄생 된 <성룡의 신화>924일부터 IPTV에서 서비스되어 추석 시즌 홍콩 액션극을 기다려 온 안방 관객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영화정보>
 
제 목 : 성룡의 신화
원 제 : The Myth
감 독 : 당계례
출 연 : 성룡, 김희선, 양가휘
러닝타임 : 122
개 봉 : 20159
수 입 : 씨네그루다우기술
 
<SYNOPSIS>
 
2천년간 사라진 진시황릉을 찾아라!!
고고학자 잭(성룡)은 얼마 전부터 옥수(김희선)라는 신비스런 고대 여인의 꿈을 자주 꾼다. 현실처럼 느껴지는 꿈의 미스터리에 잭은 친구이자 저명한 물리학자 윌리엄(양가휘)과 함께 꿈의 단서를 풀기 위해 왕의 관이 공중에 떠있다는 인도의 다사이 왕국으로 향한다. 잭은 원석과 고대의 칼, 꿈속의 신비의 여인이 탐험가들과 고고학자들이 그토록 열망하던 진시황제의 발견되지 않는 황릉과 관계가 있다는 것을 직감하고, 여러 단서들을 조합해 진시황릉을 찾아 나선다. 진시황릉에 서서히 다가갈 수록 잭의 꿈속 미스터리 또한 조금씩 실마리를 찾아가게 되고, 불로장생의 비밀과 그 속에 숨겨진 수많은 보물을 차지하기 위해 진시황릉을 찾고 있던 구교수 역시 잭의 주변에서 교묘히 그를 감시하는데... 과연 잭은 2,000년간 아무도 발을 들이지 못한 진시황릉을 찾아 자신의 꿈속 미스터리를 풀 수 있을 것인가?

안현아 기자  haan@kimcoop.org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