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옥중화',유종의 미를 거둔 종영

드라마 '옥중화' 종영에 시청률 22.6%를 기록 김지윤 기자l승인2016.11.07l수정2016.11.07 20:2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인협 = 김지윤 기자]지난 6일에 '옥중화' 51부의 끝으로 종영했다. 마지막 회인 51부에서 옥녀를 필두로 한 대윤세력이 윤원형과 정난정이 국정을 농단해온 소윤세력을 응징하며 정의의 힘을 부각시킴과 동시에 옥녀는 궐에서 사는 것을 거부하고 외지부 활동을 지속하여 백성들을 위해 헌신하는 삶을 선택한 내용이 그려졌다. 

'옥중화'의 근본적인 주제의식은 '애민'이다. 힘없고 핍박 받는 민중들의 시선에서 '권력'을 바라보며 전반부에서 옥녀와 정난정과 대립하여 쌀, 소금, 역병을 백성들의 기초적인 삶과 관련된 소재들을 갈등의 중심소재로 삼았다.

▲ <사진자료: 드라마 '옥중화' 캡쳐, 김종학 프로덕션 제공>

옥녀와 태원이 '외지부'로서 억울하고 힘없는 백성들의 대변자로 나섰다. '옹주' 옥녀가 아닌 '외지부' 옥녀가 차지한 것이 이와 같은 주제의식을 드러낸 것이며 민중들에게 희망을 안기는 결말과 작금의 현실에 경종을 울리는 동시에 시청자들의 마음에 먹먹한 위로를 안겼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전국 시청률은 22.6%, 수도권 시청률은 23.2%를 기록했다.


김지윤 기자  dpdjxhtm1234@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