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14일)은 슈퍼문이 뜬다!

68년만에 떴다! 만약에 놓쳤다면 2034년 11월 26일에 기다려야.. 김지윤 기자l승인2016.11.14l수정2016.11.14 10:3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인협 = 김지윤 기자]오늘(14일)은 68년 만에 슈퍼문이 뜬다고 전해졌다. 슈퍼문은 달과 지구의 거리가 가장 가깝기 때문에 관측할 수 있다. 지구와 달 사이 거리는 35만6536㎞이며 지난 10월에 최대 고조가 발생할 때보다 약 1300㎞ 가까워졌다. 처음에 슈퍼문이 뜬 날은 1948년 1월26일이며 슈퍼문을 관측하는 것을 놓쳤다면 2034년 11월26일이 될 때까지 기다려야한다.

슈퍼문이 뜨는 시간은 서울 기준으로 오후 5시29분부터 내일 새벽 6시16분까지이며 정상궤도에 오르는 오후7시부터 관측할 수 있다고 동쪽 지평선이 탁 트인 공간에서 슈퍼문을 볼 수 있다.

▲ 68년만에 슈퍼문이 뜬다.<사진출처:NASA>

슈퍼문은 일반 보름달보다 조금 크지만 맨눈으로 보는 것보다 천체만원경으로 슈퍼문을 관측하는 것이 좋으며 올해에는 지난 4월 보름달보다 14%로 커지고 밝기도 30%로 더 밝은데 그 이유는 타원궤도를 돌고 있는 달이 지구와 가장 가까워지는 근지점을 통과하기 때문이다.

슈퍼문으로 인한 달의 인력 때문에 해수면이 높아져 해안가에 있는 저지대에 침수 피해가 우려되며 국립해양조사원은 오늘부터 수요일까지 바닷물 높이가 역대 최고 수준까지 높아지겠고 해안가에 있는 저지대는 침수나 범람피해가 없도록 대비해 달라고 부탁했다.


김지윤 기자  dpdjxhtm1234@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국회대로 72길 6, 아크로폴리스 1003호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탁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