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시장 형수욕설사건 잊을만하면 불거져

이재명 시장 형수욕설사건 관련 자신의 SNS 해명 글 올리며, 이제 그만! 김병탁 기자l승인2016.11.22l수정2016.11.22 15:5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이재명 시장과 관련된 형수욕설사건이 또 다시 시나브로 수면위로 떠오르기 시작했다. 이재명 시장의 아킬레스건이라 할 수 있는 ‘형수욕설파문’은 선거 때나, 이재명 시장이 언론에 크게 주목받을 때마다, 매번 다시 살아나곤 했다. 최근 역시 이재명 시장이 대선 후보로서 충분히 두각을 드러내자, 형수욕설사건이 스멀스멀 SNS와 인터넷커뮤니터로 퍼지기 시작했다. 이에 이재명 시장은 지난 13일 자신의 페이스북 및 트위터를 통해 마지막으로 해명한다며, ‘형수욕설사건’에 대한 여러 가지 증거물과 함께 그때 정황을 소상이 남겼다.

▲ 이재명 시장이 지난 13일 자신의 페이스북과 트위터를 통해 “오해와 해명요구가 여전히 많아서 메인 글로 게시합니다. 이제 더 이상 언급하지 않겠습니다. 여러분이 대신 좀..”이라는 글과 함께 형수욕설사건’에 대한 여러 가지 증거물과 함께 그때 정황을 소상히 써내려갔다.

이재명 시장의 인기가 날로 급상승 중이다. 상반기까지만 하더라도 대선지지율 5%도 넘지 못한 최약체 대선후보 중 한명이었으나, 최근 대선지지율이 2자리 수까지 상승했다. 이날 22일 월간중앙에 보도에 따르면 야권에서 안철수 전 대표를 제치고 2등으로 우뚝 올라섰다. 조사결과에 따라면 문재인 전 대표가 23.4%, 반기문 UN사무총장 16.7%, 그리고 2.2%의 근소한 차이로 이재명 시장이 3위(14.5%)까지 치고 올라왔다. 그에 반해 안철수 의원은 8.8%, 박원순 시장이 6.5%로 지지율이 소폭 빠졌다.

그러나 이재명 시장의 인기가 거듭될수록 그를 둘러싼 악성 루머도 같이 커지기 시작했다. 이재명 시장과 관련된 가장 유명한 루머 중 하나로 ‘형수욕설사건’이 있다. 형수욕설 사건이 처음 대중에게 알려지기 시작한 건 지난 2012년 한 언론사를 통해서다. 당시 언론사가 공개한 녹음파일에는 이재명 시장이 형수를 향해 심한 욕설을 하는 음성이 담겨 있었다. 보도되자마자, 녹음파일은 순식간에 유튜브, 페이스북 등을 통해 일파만파 퍼져나가게 되며, 이재명 시장의 이미지에 큰 타격을 입게 됐다.

당시 이재명 시장은 손상된 이미지 회복을 위해, 녹음파일을 보도한 언론사에 소송을 진행하며 SNS와 여러 방송을 통해 수차례 해명한 바 있다. 하지만 그때마다 잠시 주춤하며 사라지는 것같이 보이다가도, 이재명 시장이 언론의 주목을 받거나 인기를 얻게 되면 또 다시 살아나기 일쑤였다. 이를 잘 아는 이재명 시장의 지지자들조차 “벌써 몇 번의 재탕, 삼탕으로 우려먹는지 모른다”며 혀를 찼다.

한편 이재명 시장은 지난 13일 자신의 페이스북과 트위터를 통해 “오해와 해명요구가 여전히 많아서 메인 글로 게시합니다. 이제 더 이상 언급하지 않겠습니다. 여러분이 대신 좀..”이라는 글과 함께 형수욕설사건’에 대한 여러 가지 증거물과 함께 그때 정황을 소상히 써내려갔다.

더불어 글 말미에 이재명 시장은 “손가락혁명동지 여러분이 이 해명 많이 알리고 반박글 써 주실거죠?”라며 자신의 지지자들에게 더 이상 이 루머가 퍼지지 않도록 도와달라며 부탁했다.

다음은 이재명 시장이 쓴 ‘형수님 욕설사건’ 관련한 해명 전문이다.

<이재명의 형수욕설 사건..진실은?>

지금도 오해와 해명요구가 많은데, 세세한 건 공유글에 있고 첨부 사진은 증거문서입니다.

1) 공인회계사인 이재선 박인복 부부는 부자면서 어머니 돈 5천만원 요구하다 거절당하자 '뒈지라' 저주하고 인연 끊음

2) 2010년 이재명 성남시장 당선후 이재선이 '시장친형'을 내세우며 성남시 공무원에게 업무지시를 하고 직접 노점단속을 하는 등 시정개입을 하고, 공무원 인사청탁, 대학교수직 알선 등 이권을 요구함

3) 이재명이 공무원에 '이재선 접촉금지' 지시, 전화차단, 면담거부 조치를 하자 시장실 앞에서 2012년에 면담요구농성을 하다가 이재선부부가 어머니집에 가 살해협박을 하며 시장과 통화연결을 시도

4) 이재선부부는 어머니가 자기 뜻대로 잘 안움직인다고 'XX구멍을 칼로 쑤셔 죽인다' 폭언하고 '철학적 표현'이라 우기더니, 급기야 어머니를 때려 입원시키고 살림을 부셔 형사처벌 및 접근금지 명령 받음(첨부 판결문과 공소장 참조)

5) 이재명이 '왜 어머니를 때리고 XX찢는다고 하나? 당신 아들이 당신(형수)에게, 당신 오빠가 친정어머니에게 XX 찢는다고 하면 마음이 어떻겠냐?'고 항의하자 이를 녹음한 후 앞뒤 다 빼고 '이재명이 형수에게 욕설했다'고 뒤집어 씌움

6) 이재선형님에게, 국정원 김모과장은 이재명이 간첩이라 곧 구속된다고 선동하고, 새누리당 장 모 간부는 비례대표 시의원 공천 준다며 가족갈등 부추김

7) 이재선은 조현병(조울증 등 정신질환) 환자로 형수 박인복과 딸 이주영이 정신병원에 강제입원 시킴(첨부한 입원동의서에 서명함)

8) 선관위와 법원은 녹음파일 공개금지 및 삭제명령과 공개자 성남일보에 1500만원 배상판결

9) 2012년 통진당 수사당시, 2014년 시장선거때, 2016년 총선 전 등 전국 카톡망에 불법유포하고,

어버이연합이 녹음을 가두방송까지 했으나 오히려 새누리당과 형님부부가 비난받고 시장선거는 압도적으로 이김

* 이재선형님은 현재 정신병이 재발해 형수를 대선출마시킨다며 본인의 패륜이 알려지는 것도 모른 채 곳곳에 이 일을 알리고 있음

*성남의 최순실이 되고 싶었던 형님부부의 시정개입욕구를 차단해 친인척비리는 막았지만 가족불화와 망신을 당함(친인척비리 차단이 이렇게 어렵습니다.)

손가락혁명동지 여러분이 이 해명 많이 알리고 반박글 써 주실거죠?

[한인협 = 김병탁 기자]


김병탁 기자  kbt4@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병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가장 많이 본 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