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과함께2 서인영 크라운제이, 개미 부부같은 애정과시

크라운제이, 서인영의 정성에 감동 김지윤 기자l승인2016.11.23l수정2016.11.24 01:4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인협 = 김지윤 기자]지난 22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 '님과 함께 시즌2-최고의 사랑'에서 크라운제이와 서인영의 개미부부같은 가상부부생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서인영은 크라운제이를 데리고 치과로 향하다가 "난 환자를 데리고 산다"고 속상해 했지만 크라운제이를 끌고 치과치료를 마쳤다.

서인영은 크라운제이와 함께 집으로 돌아와 죽 만들기에 나섰다. "진짜 잘 준비해보려고 했다. 한 번 내 요리에 감탄해 보라는 마음이었다"는 말을 했다. 하지만 믹서를 뚜껑도 닫지않고 작동 시키는 바람에 만드는 과정이 순탄치는 않았다. 우여곡절 끝에 죽 만들기를 완성하는 데는 성공했다.

▲ <사진자료:JTBC 님과함께2 방송화면>

크라운제이는 서인영이 약을 사오고 죽까지 만들어준 정성에 감동했으며 서인영은 크라운제이에게 자신이 만든 시금치 죽을 권하며 "잇몸에 좋은 거다. 한 번 먹어봐라"고 말했다. 크라운제이는 시금치 죽 비주얼에 "되게 잘했다. 냄새도 좋다. 맛있다"며 서인영을 칭찬했다.

크라운제이는 "최고다. 내가 태어나서 먹어본 죽 중에 최고다"라고 칭찬했으나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너무 맛있지는 않았다. 솔직히. 그 죽 맛은 맛이 없었지만 인영이가 해준 죽이어서 당연히 끝까지 먹어야 한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김지윤 기자  dpdjxhtm1234@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