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호텔서 나오다 ‘찰칵!’

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반라로 나란히 누워 박귀성 기자l승인2017.05.26l수정2017.05.26 09:0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나란히 호텔에서 나오다 ‘딱 걸렸다!’ 조지나 로드리게스 세계적인 명품 모델과 훗날두, 조지나 로드리게스와 호날두가 나란히 누워있다. 조지나 로드리게스를 호날두가 사랑스럽게 조지나 로드리게스를 안고 누운 장면은 민망할 정도다. 수영복만 입은 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사진은 세계적인 스포츠 오락, 연예 전문지 SUN이 지난 22일자로 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두 커플의 파파라치 사진을 대량으로 올리면서 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열애설이 사실로 확인되면서 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두 사람은 공식적인 연애 커플로 인정이 됐다. 그 후 호날두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조지나 로드리게스와 호날두 자신이 서로 다정스럽게 안고 있는 실내 사진을 올리면서 연인 사이를 공식화했다. 다만, 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사진은 SUN의 파파라치 사진이 훨씬 농도가 짙다.
▲ 조지나 로드리게스를 호날두가 사랑스럽게 조지나 로드리게스를 안고 누운 장면은 민망할 정도다. 수영복만 입은 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사진은 세계적인 스포츠 오락, 연예 전문지 SUN이 지난 22일자로 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두 커플의 파파라치 사진을 대량으로 올리면서 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열애설이 사실로 확인됐다.

세계적인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2‧레알 마드리드)가 당당하게 새로운 연인 조지나 로드리게스와 찍은 사진을 공개한 가운데 조지나 로드리게스에 대한 관심이 높다. 호날두는 26일(한국시각)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로드리게스 다정하게 안고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는 모습을 공개했다. 이보다 앞선 지난 22일 SUN은 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두 사람의 은밀한 수영장 밀애 장면과 거리 데이트 포착 사진을 올려 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열애 소식을 알렸다.

▲ 조지나 로드리게스를 호날두가 사랑스럽게 조지나 로드리게스를 안고 누운 장면은 민망할 정도다. 수영복만 입은 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사진은 세계적인 스포츠 오락, 연예 전문지 SUN이 지난 22일자로 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두 커플의 파파라치 사진을 대량으로 올리면서 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열애설이 사실로 확인됐다. 조지나 로드리게스와 호날두 두 사람이 호텔에서 나오는 장면이 파파라치들에게 포착됐다.

앞서 호날두와 조지나 로드리게스는 휴가지의 수영장에서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포착된 바 있다. 당시 수영복을 입고 수영장을 활보하는 모습이 카메라에 담겼다. 1995년생의 조지나 로드리게스는 각종 명품 브랜드에서 활동 중인 모델로, 호날두와는 한 브랜드 행사장에서 처음 만나 교제를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때문에 저널들은 호날두가 조지나 로드리게스와 찍은 사진을 직접 공개한 것이 파파라치 사진 논란을 불식시키기 위한 게 아니냐는 관측이 나오기도 했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2 레알 마드리드)는 5월26일(이하 한국시간) 새로운 여자친구인 모델 조지나 로드리게스와 사진을 자신의 SNS 게재했다. 하트 이모티콘은 덤이었다. 공개된 사진 속 호날두는 조지나 로드리게스를 끌어안고 함께 미소를 보이고 있다. 소파 위에서의 편안한 포즈와 차림이 눈에 띤다.

한편 호날두의 소속팀 레알 마드리드는 지난 21일 5년 만에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우승을 차지했다. 호날두는 선제골을 넣으며 팀의 우승을 이끌었다. SUN은 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두 사람이 호텔에서 앞서거니 뒤서거니 두 사람이 걸어나오는 모습도 포착했다. 조지나 로드리게스가 앞에서 걸어가고 호날두가 양복 앞단추를 잠그면서 뒤따라가는 모양새다.

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두 사람의 열애설은 자주 불거져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이번엔 파파라치들에게 조지나 로드리게스도 호날두도 제대로 걸린 모양새다. 특히 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두 사람이 수명복 차람으로만 나란히 누워있는 모양은 묘한 뉘앙스마저 풍기고 있다. 한 연예 전문 패널은 이를 보고 “결혼식 전에 이런 모습이 자주 발견되면 두 사람이 오래가는 경우가 드물었다”고 악설을 내놓기도 했다.

사진 속에는 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두 사람이 반라의 차림으로 조지나 로드리게스는 과한 비키니 차림으로 민망한 부위만 살짝 가린체 반바지 수영복의 호날두에게 다정하게 안겨 있는 모습이다. 조지나 로드리게스 호날두 두 사람은 향후에도 이슈를 몰고 다닐 것 같은 모양새다.

[한인협 = 박귀성 기자]


박귀성 기자  skanskdl01@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국회대로 72길 6, 아크로폴리스 1003호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탁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