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버 도티 다시 한 번 화제

초긍정 마인드 도티 박민우 기자l승인2019.09.15l수정2019.09.15 12:4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인협 = 박민우 기자] 도티가 또다시 화제의 중심에 섰다. 유튜버 도티(본명 나희선)의 일상이 공개된 가운데 도티가 누구인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도티는 지난 14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해 유병재의 매니저 유규선과 함께한 하루를 공개했다. 이날 도티는 자신의 스케줄에 동행해준 유규선에 무한 칭찬을 했고 "마음 편하고 몸 편하게 왔다. 평생 못 잊을 것 같다.

나의 첫 번째 스케줄 동행자”라며 고마운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에 유규선은 “제가 평생 옆에 있겠다”면서 유병재의 매니저에서 도티의 매니저가 되겠다는 반응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초긍정 면모를 보여준 도티는 유튜브에 '마인크래프트' 등 모바일 게임 관련 영상을 올리는 유튜브 스타로 무려 구독자 252만명을 보유하고 있다. 앞서 도티는 지난해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한 달에 영상을 약 40개 정도 올린다.

▲ 초긍정 마인드로 유명한 초통령 유튜버 도티가 또다시 화제의 인물로 올랐다. (사진 제공= 유튜버 도티)

제일 많은 수익은 영상 한 개가 800만 원 정도다. 누적 영상은 3000 개가 넘는다"면서 놀라운 수익을 밝히기도 했다.

도티는 유튜브에 '마인크래프트' 등 모바일 게임 관련 영상을 올리는 유튜브 스타. 한국전파진흥협회에 따르면 도티의 유튜브 채널 '도티 TV'의 1년 조회수는 4억 693만 회에 육박할 정도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도티는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이 2017년 기준 누적 조회수로 산정한 국내 인기 유튜브의 전체 광고 수익 3위(15억 9000만 원)에 선정될 정도로 큰 수익을 내고 있다.

연봉 수억이 넘는 것으로 알려진 그는 현재 더 질 좋은 컨텐츠로 활동 중이다.대단한 인기로 유튜버들이 TV에서 알려지기 전, 이미 무한도전 ‘무도의 밤’에서 언급된 적도있다. 2016 유튜브 골드 플레이버튼 상 수상 및 2017년케이블TV 방송대상 1인 크리에이터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유튜브 도티의 영상은 주로 오후 7~8시 사이에 올라오는 편이며, 나이는 1986년생이다. 도티는 연세대학교 법학과를 졸업한 재원으로, 현재 크리에이터 게임유튜버로 활동 중이다. ‘도티 잠뜰’로 많은 구독자 수를 자랑하는 그는 과거 수입을묻는 질문에 “19억, 그 이상”이라며, “대기업 임원 연봉을 넘는 수준일 듯”이라고 밝힌 바 있다.


박민우 기자  lwwet0829@gmail.com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민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