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정부 “왜 이러나?”, 한국도로공사 요금수납원에 “더 나쁜 일자리” 강요

도로공사 톨게이트 노동자들 ‘자회사 이직’ 강요, ‘고용불안’에 시달려..

  • 김선곤 2019-05-26 16:19:07

    이강래 사장님~~
    당신 자녀분이 도공 수납원이라면 자회사가라 하시겠읍니까~?
    과대 포장하지 마시고 협박성 공문도 그만 보내시길요...신고 | 삭제

    • 김천사 2019-05-26 15:35:28

      문정부 믿었는데신고 | 삭제

      • 수납원 2019-05-25 10:35:33

        도공은 불법을 인정하고 법원의 결정에 따라라!신고 | 삭제

        • 정미선 2019-05-24 20:16:41

          비정규직이 없는세상
          안정적인일자리!안정적인임금!
          노동자들을 그것을 바라고 있습니다
          양심이 있는 세상! 아이들에게도 참좋은 세상을 물려주고 싶습니다신고 | 삭제

          • 징수원 2019-05-24 19:22:33

            우리는 대법원 판결을 꼭 승소하리라
            그리고 모두 단결 온갖 형태로 징수원들 피빨아먹은 도공에 결코 정직이 되리라
            뭉치면 살고 흩어지면죽는다
            우리 징수원들 1년 근무자자 20년 근무자나
            매년 최저임금 주고 도로공사 그동안 얼마나 많은돈을 벌어 무엇을 했을까요
            그똑똑한 공기업 직원들 책상에만 앉아 있지말고 전국 영업소 현장에 함 나가보셔요
            얼마나 열악한 공기업 용역 근무자들이 근무하고 있는지
            그래서 정부가 대통령이 정규직 시키라고 공약 하지않나 꼭 정직원이 되리라신고 | 삭제

            • 징수원 2019-05-24 18:33:24

              문재인 공약 tv가능하다고 나오더니 자회사
              100만명 가능하다는 거였군요.신고 | 삭제

              • 항상그래 2019-05-24 18:24:07

                공기업이 권력기관이니가.
                과거의 부정을 반성하고 즉각 직접채용하라.신고 | 삭제

                • 정규직2 2019-05-24 18:23:56

                  대한민국의 공기업의 현재실체를 보는듯하여 분노만 더해집니다. 점빵만한 수백개의 외주용역사를 묶어서 하나의 큰 용역사로 보내기에 급급한 도로공사... 이것이 과연 문정부가 원하는 공공기업의 비정규직 제로화를 말한것인지
                  한숨만 나옵니다. 이전 정부와 현재정부가 달라진점이 있는지 찾아보기도 힘드네요신고 | 삭제

                  • 정규직 2019-05-24 18:15:20

                    제 자리로 돌려놓으면 간단한 일을...왜 이렇게 돌고 돌아서..ㅠ
                    새로운 회사를 만들고 또 부가세를 내고..' 모두 국가의 세금 아닌가요?
                    2009년 이전으로 돌려 놓으시면 됩니다.
                    1심.2심 모두 승소해도 인정하지 않는 건?
                    무슨 속셈이?신고 | 삭제

                    • 김보통 2019-05-24 18:03:55

                      ㅈㄹ도 풍년입니다. 세상이 정직하게 돌아가기 위해서는 정부와 공공기관이 바로서서 앞장서야되는것 아닌가요?
                      무시무시한 25t덤프트럭 옆에서 근무해보십시요. 책상머리 정책으로아무것도 좋아지지 않으니 체험해보시고 느껴보십시요.
                      여튼 자흐ㅢ사가 정규직이라는 껍데기뿐인 허울은 벗어버리고 정직하고 ㅂ옳은길을 만들기 기원합니다.
                      모든 공공기관은 자회사 철폐하고 임금 균등. 동일노동 차별없는 직접고용 부탁드립니다.
                      알아들을려나 모르겠지만 ㅋ신고 | 삭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