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위 20% 가구 연소득, 하위 20%와 13배 차이

전체 가구 평균 소득은 4676만원...2012년보다 4.4% 증가 김유진 기자l승인2014.11.14l수정2014.11.14 21:0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상위 20% 가구의 연평균 소득이 하위 20% 가구보다 13배나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4년 가계금융·복지조사 결과'에 따르면 2013년 소득 5분위(상위 20%) 가구의 평균 소득은 1억825만원으로 전체 소득의 46.0%를 차지했다.

또 4분위(상위 20~40%)는 5637만원, 3분위(상위 40~60%)는 3793만원, 2분위(상위 60~80%)는 2299만원의 소득을 올렸다. 1분위(하위 20%) 가구의 연평균 소득은 825만원으로 5분위의 13분의 1 수준에 그쳤다.

게다가 1년 동안 5분위 가구의 소득은 405만원(3.9%) 증가했지만 1분위 가구 소득은 11만원(1.4%) 늘어나는 데 머물렀다.

전체 가구 평균 소득은 4676만원으로 2012년(4479만원)에 비해 4.4% 올랐다.

가계소득 중 근로소득은 64.7%(3026만원), 사업소득은 25.0%(1170만원)의 비중을 나타냈다. 근로소득과 사업소득은 각각 4.8%와 4.0%씩 늘었다. 반면 재산소득(196만원)은 3.9% 감소했다.

가구주 연령대별 소득은 ▲30세 미만 3413만원 ▲30대 4988만원 ▲40대 5558만원 ▲50대 5843만원 ▲60대 2718만원으로 조사됐다.

교육수준별 소득은 ▲대졸이상 6438만원 ▲고졸 4470만원 ▲중졸 3412만원 ▲초졸이하 1727만원 등으로 나타났다. 학력 수준이 낮을수록 소득도 급감했다.

종사상 지위별 소득은 자영업자가 5581만원, 상용근로자가 5992만원으로 전체 가구 평균보다 높았지만 임시·일용근로자는 2728만원으로 평균보다 낮았다.


김유진 기자  fallofparis@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