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6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타] 김보름, 박지우, 노선영 선수와 장수지의 이야기
김보름, 박지우, 노선영 선수가 19일 열린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팀추월 경기에서 경기를 펼쳤는데 노선영 선수가 김보름, 박지우 선수보다 뒤늦게 들어오면서 두 선수가 노선영을 왕따시킨 것 아니냐는 논란이 붉어졌다. 네티즌들은 김보름과 박지우에게 비난 여...
김조아 기자  2018-02-20
[기타] 이상화의 눈물, 영화의 한 장면
이상화는 경기가 끝나자 눈물을 흘렸다. 이상화는 사실 울컥할 때가 정말 많은데 정말 참는 거라고 했다. 이상화는 혼자서 정말 잘 운다고 말했다. 이상화는 너무 힘들지만 어쩔 수 없다고 했다. ‘빙속여제’라는 수식어가 붙는 이상화. 그러나 이상화는 누구...
김조아 기자  2018-02-19
[기타] 고다이라 나오와 이상화의 비화
고다이라 나오와 이상화는 경기가 끝나고 어떤 이야기를 나누었을까? 고다이라 나오와 이상화가 서로를 격려해 주는 감동적인 장면이 18일 방송에 그대로 나왔다. 고다이라 나오가 오랫동안 경쟁했던 상대는 바로 이상화 선수였다. 고다이라 나오는 이상화 선수를...
김조아 기자  2018-02-19
[기타] 김아랑 “금메달은 최민정이 땄는데?”
김아랑이 화제, 김아랑은 노메달이다. 김아랑이 화제가 된 건 김아랑과 문재인 대통령 사진 때문인가? 17일 오후 김아랑과 최민정은 여자 쇼트트랙 1500미터 나란히 출전했다. 김아랑은 4위였다. 해서 김아랑은 메달에 실패했고, 최민정이 금메달을 획득했...
박귀성 기자  2018-02-18
[기타] 서이라 동메달, 승전보 울리는 전화벨 소리
서이라가 1,000m 결승전 경기를 시작하기 전에 가슴 벅찬 함성 소리가 들렸다. “대한민국, 대한민국...” 똑같은 응원이 펼쳐졌다. 이 응원은 선수들에게 큰 힘이 됐다. 서이라는 가슴에 태극기를 새기고 등장했다. 서이라는 어디에 전화를 하라는 제스...
김조아 기자  2018-02-17
[기타] 김아랑 선수, ‘날개’를 활짝 핀 도전
김아랑 선수는 소치 올림픽 경험이 있었다. 그런데 김아랑 선수에게 어려움이 있었다. 김아랑 선수는 부상으로 인해서 주춤했던 것이다. 그러나 대표 선발전에서 김아랑 선수는 잘 복귀했다. 김아랑 선수의 주 종목은 쇼트트랙 1,500m다.여자 1,500m ...
김조아 기자  2018-02-17
[기타] 정소피아 마의 ‘2초’ 앞당길 수 있을까?
정소피아 기록을 세울까? 정소피아가 여자 스켈레톤 결승에 도전한다. 지난 16일 정소피아는 1-2차 시기를 15위로 마쳤다. 정소피아가 2018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스켈레톤 1,2차 주행에서 15위에 올랐다. 정소피아는 16일 강원도 평창의 올림픽 슬...
박귀성 기자  2018-02-17
[기타] 강신성 대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 회장
강신성 대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 회장이 16일 금메달을 조국에 안긴 윤성빈 선수와 김지수 선수 등 한국동계올림픽 스포츠 스타들 뒤에는 이용 총감독과 원윤종 봅슬레이 국가대표 선수와 스켈레톤 관계자들의 노고와 역할이 컸다고 밝혔다.강신성 회장은 우리나...
박귀성 기자  2018-02-16
[기타] 정소피아, 밤하늘을 날아올라!
정소피아 선수가 출전하는 스켈레톤 여자 2차 주행 시간은 21시 30분부터 22시 10분까지로 되어있다. 따라서 정소피아는 현재 경기 중이다. 1차 시기를 마친 정소피아 선수 경기를 보려고 찾아보는 네티즌들은 많은 방송사에서 방송을 하고 있지 않아 경...
김조아 기자  2018-02-16
[기타] 윤성빈 등 스켈레톤-봅슬레이 뒤엔 ‘강신성 역할’이
윤성빈이 결과를 냈다. 윤선빈 금메달! 윤성빈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 남자스켈레톤 중간 선두로 나섰다. 윤성빈의 역량에 4차례 메이저대회 TOP10 경력의 유럽 선수도 감탄을 금하지 못했다. 올림픽슬라이딩센터에서는 15일과 16일 1~4차 주행으로 ...
박귀성 기자  2018-02-16
[기타] 윤성빈 MBC 중계, 새로운 ‘개그’ 프로?
윤성빈의 스켈레톤 남자 2차 경기에서 MBC 김나진, 김광배 해설위원의 해설은 보고 또 봐도 한바탕 크게 웃을 수가 있다. 윤성빈의 경기를 보면서 두 해설위원은 시작부터 소리를 지르기 시작했다. 윤성빈의 경기는 그 자체로만으로 박진감 넘치는 경기인데 ...
김조아 기자  2018-02-15
[기타] 클로이 김, 4년 후에도 이 점수는...
클로이 김은 앞선 무대에서 최고의 무대를 선사했고, 3차 시기에서 더 이상은 보여줄 것이 없는 경기를 펼쳤다. 스노보드 여자 선수로서는 최고의 무대를 클로이 김이 보여주었다. 클로이 김 앞에 ‘여왕’이라는 수식어가 정말 잘 어울리는 선수였다. 클로이 ...
김조아 기자  2018-02-13
[기타] 클로이 김, ‘금빛 비행’ 성공
클로이 김의 마지막 경기를 즐기기만 하면 됐다. 마음껏 하늘을 날고 있는 클로이 김. 더 이상은 보여줄 것이 없는 클로이 김이었다. 여자 선수로는 최고의 기술을 보여주었던 클로이 김이었다. 정말 여왕 ‘클로이 김’이라는 말이 잘 어울리는 선수였다. 클...
김조아 기자  2018-02-13
[기타] 클로이 김, 금빛 행진 ‘유력’
가볍게 경기를 치르는 클로이 김. 클로이 김은 1등일 수밖에 없는 경기를 펼쳤다. 클로이 김 의 무대는 차원이 다르다는 말이 절로 나왔다. 클로이 김은 모든 계열의 연기를 펼치면서 완벽한 연기를 했다. 클로이 김은 자신의 점수가 나오자 무척 놀란 듯 ...
김조아 기자  2018-02-13
[기타] 노선영 노진규 “언제나 네 곁에...”
노선영의 동생 노진규는 쇼트트랙 국가대표에서 두각을 나타내던 선수였다. 하지만 노진규는 2016년 골육종 투병을 하다가 결국 세상을 떠나게 됐고,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에도 나가지 못하게 되었다. SBS 영상에는 ‘촛불하나’라는 GOD의 노래와 노...
김조아 기자  2018-02-13
[기타] 클로이 김, 경쟁자 ‘없어!’
클로이 김은 여자 선수 최초로 공중 3회전을 성공시켰다. 2017, 2018 월드컵 시즌 우승을 2번이나 한 선수다. 차세대 올림픽 영웅은 바로 클로이 김 선수였다. 클로이 김은 슈퍼주니어의 팬이라고 한다. 클로이 김은 현존 최고의 선수로 한국계 미국...
김조아 기자  2018-02-12
[기타] 최다빈, 오로지 연기에만...
최다빈은 올림픽 최종선발전을 마친 소감에 대해 1차 때부터 계속 컨디션이 안 좋았고, 크고 작은 어려움들이 있었지만 마지막 최종 선발전에서 좋은 모습 드린 것 같아서 너무 만족스럽다고 말했다. 최다빈은 가장 자신 있었던 부분은 계속 경기를 했었고 경기...
김조아 기자  2018-02-12
[기타] 이승훈, ‘지피지기면 백전백승’
이승훈이 평창 올림픽 스피드 스케이팅 경기가 올리는 강릉 빙상 경기장에 등장했다. 한국 스피드 스케이팅의 신화를 써온 한국 스피드 스케이팅의 간판 이승훈 선수. 이승훈은 2010 벤쿠버 동계 올림픽에 혜성처럼 등장해서 금메달 1개, 은메달 1개로 세계...
김조아 기자  2018-02-12
[기타] 민유라 ‘이걸 어째?’ 국민들 “안쓰럽다!”
민유라 최악의 사태, 민유라의 어깨끈이 풀렸다. 민유하 상반식이 고스란히 노출된 경기에서 국민들은 민유라 경기 도중 내내 경악과 함께 “안쓰럽다”는 반응이다. 피겨스케이팅 아이스댄스 한국 대표 민유라-알렉산더 겜린 조가 올림픽 데뷔전을 무난하게 소화했...
박귀성 기자  2018-02-11
[기타] 임효준 “청출어람, 장강후랑퇴전랑”이라더니,
임효준 금메달 소식, 임효준 출전은 아이스하키 경기 초반이었다. 임효준 경기를 4천여 국민이 모여 응원했다. 임효준 금메달 순간 강릉 도심에선 “우리는 하나다!”가 터져 나왔다. 임효준이 금메달을 조국에 안기는 순간 전국 국민들은 강릉시 소재 황영조 ...
박귀성 기자  2018-02-11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