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패스 이용 등록 쉬워진다

대리점 방문없이 차량등록 후 하이패스 바로 이용 가능 안현아 기자l승인2015.07.3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인협 = 안현아 기자] 한국도로공사(사장 김학송)는 8월 1일부터 국내 全 제조사의 자동차를 구입하는 고객들이 차량등록 후 하이패스를 바로 이용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도로공사는 7월 23일 르노삼성자동차와 하이패스 단말기 자동등록 시스템 구축을 위한 전략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 시스템이 구축되면 르노삼성차 구입고객도 하이패스 등록을 위해 별도로 대리점을 방문하는 번거로움 없이 바로 하이패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앞서 도로공사는 자동차 4사(현대, 기아, 한국지엠, 쌍용)와 이 시스템을 구축한 바 있다.

2015년 6월말 기준으로 국내에 등록된 차량대수는 2,050만대이며, 하이패스 단말기를 장착한 차는 1,207만대이다. 이 중 33%인 395만대가 내장형 단말기를 이용하고 있다.

도로공사관계자는 “지난해 75만대에 이어 올해는 약 79만대의 신규차량이 별도 등록절차 없이 하이패스를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며, “앞으로는 수입차를 소유한 고객들도 하이패스를 보다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수입차의 하이패스 단말기 자동등록 시스템 도입에도 힘쓰겠다”고 말했다.


안현아 기자  haan@kimcoop.org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