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 ‘맨투맨’ 첫 촬영시작, 전 세계 팬들의 응원 ‘눈길’

김지윤 기자l승인2016.10.21l수정2016.10.21 01:1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인협 = 김지윤 기자]박해진은 지난 17일 서울 성동구 성수동 일대에서 JTBC 드라마 ‘맨투맨(Man To Man)’ (연출 이창민, 극본 김원석, 제작 드라마하우스, 마운틴 무브먼트 스토리)의 첫 촬영을 시작으로 본격 촬영에 들어갔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서 박해진은 깔끔한 헤어스타일에 짙은 그레이색 롱코트를 매치하며 드라마 속 김설우로 변신한 모습이 담겨 있다. 

▲ 사진자료: 마운틴무브먼트제공

특히 박해진은 품격 있으면서도 미스터리한 분위기를 자아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이날 박해진의 첫 촬영일에 맞춰 국내를 비롯해 중국, 일본, 홍콩, 대만, 베트남 등 전 세계 팬들이 일제히 드라마의 대박을 기원하는 열렬한 응원 SNS를 올리며 관심을 받았다.

실제로 팬들은 지난 17일 9시를 기점으로 인스타그램과 트위터, 웨이보 등 각종 SNS를 통해 갖가지 디자인의 컵을 매개로 정성과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사진 및 영상들을 자발적으로 올렸다.  

그러면서 다양한 언어로 박해진을 향한 응원의 메세지를 게재했다. 이에 소속사 관계자는 “처음 박해진의 베트남 팬으로부터 시작된 제안이 다양한 나라에서 생각지도 못한 각양각색의 정성 어린 응원들로 이어져 감동 그 자체였다”며 진심 어린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편, 박해진은 JTBC 기대작 ‘맨투맨(Man To Man)’에서 천의 얼굴을 지닌 국정원 고스트 요원 김설우 역을 맡아 전작 ‘치즈인더트랩’의 유정 선배와는 또 다른 새로운 변신에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박해진을 주축으로 박성웅, 김민정, 정만식, 연정훈, 채정안, 천호진, 장현성, 이시언, 태인호 등 명불허전 배우들이 대거 합류한 ‘맨투맨’은 100% 사전 제작으로 내년 상반기에 방영될 예정이다. 

박해진은 JTBC 기대작 ‘맨투맨(Man To Man)’에서 천의 얼굴을 지닌 국정원 고스트 요원 김설우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김지윤 기자  dpdjxhtm1234@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