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대학교 교수'정교모'조국 장관 교체 요구하는 시국선언문 작성

앞으로 '정교모' 상당한 파급력으로 급 부상 할듯 박지수 기자l승인2019.09.16l수정2019.09.16 17:0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인협 = 박지수 기자] 드디어 전국 대학교 800여명에 이르는 교수들이 조국 장관의 임명을 규탄하고 교체를 요구하는 시국선언 절차에 착수했다. 현재까지 약 800여명으로 서명자를 확보한 전국교수모임(정교모)는 ‘조국 법무부장관 교체’라는 제한적 내용으로 작성됐다. 16일 ‘사회정의를 바라는 정교모는 지난 14일부터 사흘동안 온라인을 통해 시국선언에 참가할 대학 교수들의 신청을 받은 결과 16일 오전 까지 171개 대학 소속 교수 800여명이 서명에 참여한 것이다. 

시국선언서 초안에는 “지금 우리는 대한민국의 사회정의와 윤리는 무너지는 것을 목도하고 있다” “만약 조 장관이 교체 되지 않으면 국민의 마음은 신속히 현 정부에 대한 기대에서 분노로 바뀔 것” 이라고 선언했다.

 

정교모는 대표나 집행부가 따로 없는 상태에서 12일 시국선언서 초안이 마련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면서 정교모는 “조 교수 부부는 자신의 지위와 인맥을 이용해 대학교 관련 기관에서 쇼핑하듯 부정직하게 스펙을 쌓아 자녀를 대학과 대학원에 입학시켰고,50억원 이상의 재산을 가진 서울대 교수 자녀이면서 과도한 장학금을 받도록 했다”며 비난했다. 

아울러 정교모는 조 장관이 취임후 검찰개혁에게 “자신을 수사하고 있는 검찰을 향해 개혁하겠다고 주장하고 있다”며 “이런 상황은 조 장관의 가족을 유리하게 조사를 하지 못하도록 하는 결과를 낳는 것” 이라고 주장했다.

’사회 정의를 바라는 정교모는’ 앞으로 서명자는 1000명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되며 18일이나 19일은 청와대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은 뒤 시국선언을 공식적으로 발표할 예정이다.


박지수 기자  jisoo416423@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종교개판이다 검색필독하자 2019-09-21 16:00:56

    종교자유는 기본 인권입니다 인권 운동 잘한다

    종교자유정책연구원 검색해서 공부합시다 적극홍보합시다

    성범죄 1위하는 똥목사놈들이 ( 다음 네이버 구글 검색창에서 성범죄 1위목사 검색확인)

    특히 기독교인과 사장이 기독교인 개독회사에서

    아직도 종교차별하고 지랄한다

    성범죄 1위 똥목사 웃긴다 하하하 여자들이 불쌍하다

    나는 성범죄 1위 똥목사보다 낫다하하하

    성범죄 1위 똥목사들은 여신도 먹지말고 빵과 치킨을 먹어라

    공직자 종교차별신고는 문광부 홈페이지 들어가 하십시요

    인터넷 다음 네이버 구글에서신고 | 삭제

    • 미투 2019-09-21 15:51:03

      다음 유튜브에서 성범죄 1위목사 검색하자

      다음네이버 구글에서 종교 개판이다 검색하자신고 |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