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TV PLUS' 로 스마트 TV 에 33개 채널 더한다

인터넷 연결만으로 바로 시청 가능한 채널형 비디오 서비스 안현아 기자l승인2015.09.0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삼성전자 모델이 33개 채널을 추가로 볼 수 있는 스마트 TV 콘텐츠 서비스인 ‘TV PLUS’를 소개하고 있다.

[한인협 = 안현아 기자]  삼성전자는 6일 인터넷 연결만으로 33개 채널을 추가로 볼 수 있는 스마트 TV 콘텐츠 서비스인 ‘TV PLUS’9월 중 국내에서 세계 최초로 출시한다고 밝혔다.

‘TV PLUS’는 앱을 검색하고 프로그램을 고르는 등의 여러 단계를 거치지 않고도 리모콘으로 공중파 채널을 선택 하듯이 500~600번 대로 번호가 부여된 영상 콘텐츠 채널을 시청할 수 있게 한 스마트 TV 서비스이다.
 
삼성전자는 CJ E&M, EBS 교육방송과 협력하여 예능, 뷰티, 여행, 드라마, 쿡방, 교육 등 풍성한 콘텐츠를 'TV PLUS'에 담아 시청자들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이로써 시청자들은 삼시세끼 채널, 슈퍼스타K 채널 등에서 원하는 프로그램을 한번에 이어보는 것도 가능하고 tvN 예능인 수요미식회에서 방영된 맛집 등 특정 주제별 채널도 즐길 수 있다.
 
SUHD TV를 비롯한 2015년 스마트 TV 구매자에게 무료로 제공되는 'TV PLUS'는 별도의 가입 절차나 앱 설치 없이 스마트 TV를 인터넷이 연결된 랜선이나 와이파이에 무선으로 연결하기만 하면 바로 이용할 수 있으며, 9월 중 관련 소프트웨어가 자동으로 업그레이드될 예정이다. (일부 모델 제외)
 
‘TV PLUS’에서 볼 수 있는 예능채널은 삼시세끼채널을 비롯해, ‘SNL 코리아6’, ’너의 목소리가 보여등이 있으며 뷰티 채널은 더 바디쇼’, ‘겟잇뷰티2015’ 등이 제공된다.
 
전체 에피소드가 24시간 방영되는 드라마 채널로는 '미생', '응답하라 시리즈' 등이 있으며 '수요미식회', '한식대첩2' 등 최근 인기있는 쿡방은 물론 EBS 수능특강 국어, 영어, 수학 방송도 무료로 시청할 수 있다.
 
한편, 케이블 TVIPTV 사용자의 경우 삼성 스마트 TV의 첫 화면인 스마트 허브나 외부 입력 메뉴에서 'TV PLUS'를 선택하여 시청할 수도 있다.
 
올해 출시한 모든 스마트 TV에 타이젠 플래폼을 적용한 삼성전자는 지난 7월 야구, 연예, 뉴스 등을 제공하는 부가정보에 이어 ‘TV PLUS’를 선보이며 다양한 스마트 TV 전략 서비스를 출시하고 있다.
 
삼성전자 VD 사업부 이원진 부사장은 보고 싶은 영상을 TV에서 쉽게 볼 수 있게 한 새로운 개념의 스마트 TV 서비스라며 스마트 TV를 더 가깝게 느낄 수 있는 서비스를 지속 출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안현아 기자  haan@kimcoop.org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