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산 인공지능 '엑소브레인' 퀴즈 대결서 완승

백과사전·상식책 12만권이상 습득 조희선 기자l승인2016.11.21l수정2016.11.21 13:5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인협 = 조희선 기자] 인간이 인공지능(AI)과의 대결에서 또 한 번 무너졌다. 구글 딥마인드의 AI 알파고가 이세돌 9단과의 바둑 대결에서 승리한 지 8개월 만에 이번에는 개발된 지 3년 된 AI가 퀴즈 대결에서 인간을 이겼다.

국내개발 인공지능 엑소브레인이 대결한 퀴즈 상대는 수능시험 만점자와 퀴즈 왕중왕 등 4명.

엑소브레인은 대결초반 학습하지 않은 분야의 문제에서는 틀린 답을 내기도 했지만 차근차근 정답을 맞추며 참가자들을 앞서나갔고 결국, 600점 만점 중 510점을 획득해 2등과의 점수 차를 160점까지 벌리고 대결을 끝냈다.

몸 밖의 뇌라는 뜻을 가진 엑소브레인은 지난 2013년부터 기계가 인간의 언어를 이해해 소통하고 전문지식을 제공하는 인공지능을 만들기 위해 개발돼 왔다.

지금까지 백과사전과 일반상식 등 12만 권 분량의 지식을 학습한 엑소브레인에는 여러 개 문장으로 구성된 질문을 이해하고 정답을 추론하는 기술 등이 탑재돼 있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은 앞으로 엑소브레인을 법률과 특허, 상담 등에 적용해 전문가 의사결정을 지원하고 영어로 된 질문도 이해할 수 있도록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조희선 기자  hscho@kimcoop.org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희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동록·발행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