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수 10번, 인천 이번 시즌 등번호 확정

주장은 골키퍼 유현, 부주장은 2년차 대졸선수 김도혁 유찬형 기자l승인2015.02.2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2015시즌 인천의 주장 골키퍼 유현

[코리아프레스=유찬형 기자] 올 시즌 인천 유나이티드의 등번호와 주장, 부주장이 확정됐다.

인천유나이티드가 2015시즌을 이끌어갈 주장에 골키퍼 유현을, 부주장으로 팀 내 분위기 메이커 김도혁을 선임하며 동시에 새로운 선수단 등번호를 공개했다.

2012년 인천에 입단한 주장 유현은 동물적인 움직임과 눈부신 선방 능력을 갖춘 골키퍼로서 특히 지난해 9월 경찰청 전역 후 팀에 복귀하자마자 주전 골키퍼 자리를 꿰차며 인천의 골문을 든든히 지켰다.

특유의 부드러운 리더십으로 올 시즌 주장을 맡게 된 유현은 “팀의 주장을 맡게 되어 어깨가 무겁지만 동시에 영광이라 생각한다. 축구는 조직력이 가장 중요한 스포츠이기 때문에 모든 팀원들을 다독여 줄 수 있는 주장의 역할이 중요하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 올 시즌 고참과 어린 선수들의 신구조화뿐 아니라 외국인 선수들의 융화에도 신경 써서 팀의 구심적 역할을 하는 주장이 되겠다”며 굳은 각오를 전했다.

김도혁의 부주장 선발은 다소 놀랍다. 김도혁은 대졸 신인 2년차 임에도 팀 내에서 분위기 메이커를 맡고 있다는 평이다. 실력도 신인선수 답지 않게 준수할 뿐만 아니라 팬들에게도 먼저 적극적으로 나서는 등의 모습이 코칭 스태프들과 동료 선수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것으로 보인다.

더불어 인천은 2015시즌 선수단의 등번호도 함께 공개했다. 주장 유현이 1번, 부주장 김도혁이 7번을 달게 되었고 ‘벨기에 특급’ 케빈은 19번을, 크로아티아 출신 중앙 수비수 요니치는 20번을 배정 받았다.

베테랑 설기현(9번)과 이천수(10번)가 나란히 지난 시즌과 같은 등번호를 유지하게 됐다.

이하 선수단의 등번호는 구단 공식 홈페이지(http://www.incheonutd.com) 및 페이스북(http://www.facebook.com/incheonutd2003)을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유찬형 기자  cyyu@korea-press.com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