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기업간 거래(B2B)에 특화된 '갤럭시 탭 액티브' 출시

충격 방지, 방수∙방진 기능 등 산업 현장에 특화된 태블릿 안현아 기자l승인2015.04.2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삼성전자가 내구성과 휴대성을 겸비해 기업간 거래(B2B)에 특화된 태블릿 '갤럭시 탭 액티브'(Galaxy Tab Active)’를 24일 출시한다. '갤럭시 탭 액티브'는 삼성전자가 유통, 물류, 교통 산업 분야를 대표하는 주요 기업들과 협업해 만든 태블릿으로 기업 고객들이 필요로 하는 주요 기능에 최적화된 제품이다

[한인협 = 안현아 기자] 삼성전자가 내구성과 휴대성을 겸비해 기업간 거래(B2B)에 특화된 태블릿 '갤럭시 탭 액티브 (Galaxy Tab Active)'24일 출시한다.  

'갤럭시 탭 액티브'는 삼성전자가 유통, 물류, 교통 산업 분야를 대표하는 주요 기업들과 협업해 만든 태블릿으로 기업 고객들이 필요로 하는 주요 기능에 최적화된 제품이다.
 
갤럭시 탭 액티브는 투박한 기존의 산업용 제품과 달리 세련되고 슬림한 디자인으로 사용자의 만족도를 높였다.
 
9.7mm의 얇은 두께와 393g의 가벼운 무게로 휴대성을 강화 했으며, 견고한 내구성까지 갖춰 운송, 물류, 수리, 경비, 건설, 금융업 등 현장 근무가 많은 기업의 소비자들에게 최적화된 제품이다.
 
갤럭시 탭 액티브는 탄성 재질의 커버를 사용해 1.2m 높이에서 콘크리트 바닥으로 낙하하는 수준의 충격을 견디며, IP67 등급의 방수방진 기능도 탑재했다.
 
IP67 등급은 수심 1m 에서 30분 이내의 침수를 견디며 먼지와 이물질로부터 제품을 보호할 수 있어 야외에서 갑작스런 눈과 비가 오거나 먼지나 분진이 많은 상황에서도 제품 고장의 걱정 없이 사용이 가능하다.
 
갤럭시 탭 액티브는 외근이나 출장, 이동이 잦은 근무자들이 다양한 업무 환경에서 활용 가능한 최적화된 기능도 제공한다.
 
최대 10시간까지 사용할 수 있는 대용량 배터리와 울트라 세이빙 모드를 지원하며, 삼성전자 태블릿 제품 최초로 배터리 교체가 가능해 외근 중에도 배터리 방전 걱정 없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또한 310만 화소의 자동 초점 카메라를 탑재해 간편하게 바코드 스캔이 가능하고, 근거리 무선통신(NFC) 기술을 지원해 모바일 결제는 물론 다양한 정보가 담긴 근거리 무선통신 정보도 현장에서 바로 확인할 수 있다.
 
이 밖에도 한번에 여러 단말기의 충전이 가능한 포고(POGO) 핀 충전기, 작업자가 장갑을 벗지 않고도 쉽게 정보를 입력할 수 있는 C(C-Pen), 모바일 보안 솔루션 녹스(KNOX) 2.2 등 기업 고객을 위한 차별화된 편의 기능을 지원한다.
 
203.2mm(8) WXGA TFT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갤럭시 탭 액티브1.2GHz 쿼드코어 프로세서와 1.5GB , 4,450mAh의 대용량 배터리를 채용했다.
 
티타늄 그린으로 출시되는 갤럭시 탭 액티브의 출고가는 599천원이며, 삼성전자 B2B 판매점을 통해 구입할 수 있다.

안현아 기자  haan@kimcoop.org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