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5월 가정의 달 맞아 「미아예방 캠페인」전개

전국 154개 사업소 1천4백여명 직원 참여, 미아예방 이름표 및 예방 수첩 배포 안현아 기자l승인2015.05.11l수정2015.05.11 12:5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인협 = 안현아 기자] 한국전력(사장 조환익) 사회봉사단은 5월 5일 어린이날 전국 154개 사업소의 봉사단원 1,378명이 참여하여 어린이 실종예방을 위한 ‘미아예방 캠페인’을 전개하고, 자매결연을 맺은 전국 287개 지역 아동센터에 학습교사 지원과 학습기자재를 제공하는 등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다양한 사회봉사활동을 펼쳤다.

전국의 어린이 공원 및 주요 행사 장소에서 열린 이번 미아예방 캠페인은 어린이들에게 목걸이형 이름표 79,200개를 달아주고, 어린이 실종·유괴사건 예방을 위한 아동 실종 예방 수첩 16,300개도 함께 나누어 주었다.

또한 실종·유괴 예방을 주제로 한 ‘빨간모자 꼭꼭이 막대인형극’ 과 Face Painting, 풍선 나눠주기 등 다채로운 행사를 펼쳐 부모와 어린이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한전은 지난 1993년부터 ‘미아찾기 및 미아예방 캠페인’을 전개하여 현재까지 109명의 실종아동들을 따뜻한 가족의 품으로 돌려보내는 성과를 거뒀다. 주요 활동으로는,

○ 전 고객에게 발송되는 전기요금 청구서에 매월 3명의 미아사진을 게재

○ ‘14년 4월부터 모바일 전기요금 청구서(매월 약 360만개)에 ‘미아찾기’란을 신설하여 실종된 아동들을 쉽게 확인 가능하도록 확대

○ ’04년부터 지역행사에 사업소 봉사단원이 참여하여 미아예방을 위한 이름표 1,730,000개를 제작하여 배부

2004년 창단된 ‘한전 사회봉사단’은 본사 및 전국 290개 사업소 2만 여명의 전 직원이 참여하는 대규모의 봉사단이며, 직원모금액과 회사지원금으로 구성된 봉사기금으로 창단 이래 누적 88,797회, 527,178명의 인원이 다양한 봉사활동에 참여하였다.

앞으로도 한전은 어린이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는 사회적 환경 조성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며, 특히 지역 아동센터 등 취약계층 아동에 대한 관심과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다.


안현아 기자  haan@kimcoop.org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