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사물인터넷 기반 미래형 전력설비 구축

Smart Sensing 기술 도입 미래형 전력설비 시범단지 구축행사 개최 안현아 기자l승인2015.08.26l수정2015.08.26 14:5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인협 = 안현아 기자] 한국전력(사장 조환익)826() 대구에서 사물인터넷(IoT) 기반으로 전력설비 자가진단 신기술을 확보하고 에너지 신산업을 창출하는 미래형 전력설비 구축 행사를 개최했다.

대구광역시 동성로 거리에서 개최된 행사에는 조환익 한국전력 사장, 권영진 대구광역시장, 산업통산자원부, 미래창조과학부 주요인사, 연 관계자 및 약 150여명의 대구시민이 참석했다.
 
지금까지 사람에 의존해서 전력설비를 점검하던 방식에서 사물인터넷(IoT) 기반 Smart Sensing 기술을 도입하여 설비를 진단감시하는 방식으로의 패러다임 변화를 위해 영호남의 대표지역인 대구와 광주에 미래형 전력설비 Test-Bed를 구축할 계획이다.
 
향후 미래형 전력설비에서 Smart Sensor를 통해 수집한 영상, 온도, 풍속 등의 정보를 대구광역시와 광주광역시에 제공하여 방범, 재해대응 등의 다양한 대국민 행정서비스에 활용 예정이다.
 
또한, Test-Bed를 기반으로 세계 최초로 IoT 기반 전력설비 자가진단 기술을 확보하여 진단기술의 해외 상품화 추진, 새로운 공공 서비스의 개발 등 한전, 기업, 지자체의 상생협력으로 새로운 전력산업의 성장 동력이 될 것이다.
 
대구광역시와 체결한 양해각서에는 전력 IoT 관련 공익 Sensing 정보공유 및 Sensor 산업 활성화, 에너지 복지 수혜율 제고를 위한 소외 계층 발굴 및 전기요금 지원, 전력설비 건설 및 공중선 정비 사업에 대한 행정업무 지원 등의 상호 협력내용을 포함하고 있다.
 
이날 행사는 전력IoT 기술구현 동영상 시청, Test-Bed 구축을 위한 대구광역시와 양해각서(MOU) 체결, 무인항공체 드론을 비롯한 차세대 전력설비 진단 시연이 있었다.
 
아울러 대구시민을 대상으로 B-boy 댄스, 퓨전국악공연 등의 문화행사와 더불어 절연버킷 탑승, 안전장구 착용, 전기자동기로 전기 만들기 체험행사 및 건강 검진 등의 서비스를 제공했다.
 
한국전력 조환익 사장은 한전이 전력 IoT 관련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여 정부의 창조경제 발전에 선도하는 역할을 다하고 국민의 에너지 복지를 실현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안현아 기자  haan@kimcoop.org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