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UFO, 혼자만 보기 아까워!

중국 UFO, 난 안 믿어? 김주향 기자l승인2018.04.30l수정2018.04.30 11:4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중국 UFO, 한 중국인 남성의 흥분된 목소리... 중국 UFO, 존재 자체에 대해 믿지 않는 아이?

중국 UFO 영상 촬영을 한 중국인은 “이런! 이게 뭐야?”라며 굉장히 놀랐다. 그리고 중국 UFO를 보자 흥분된 목소리를 감추지 못했다. 중국 UFO를 혼자만 보기 아까운지 다른 가족들도 불렀다.

어린 아이는 “정말 외계인인가? 외계인은 가짜야”라고 말했다.

중국 북부 지역 상공에 UFO가 등장했다. 이에 29일 홍콩 빈과일보는 중국군이 시험한 극초음속 무기라는 주장이 제기됐다고 보도했다.

▲ 중국 UFO 영상 출처 : 유튜브(qingqian Meng TV)

빈과일보는 28일 저녁 8시 무렵 중국 산시 성에서 불이 켜진 손전등처럼 생긴 비행물체가 하늘로 솟아오른 후 순식간에 산둥 성 상공을 지나 중국 동쪽 보하이만으로 사라졌다고 전했다.

1분정도 비행한 정체불명의 중국 UFO는 매우 빠른 속도임에도 갑작스럽게 방향을 전환했다고 전해진다. 이를 본 사람들을 깜짝 놀랐다.

환구시보는 이 비행체가 중국군이 시험한 극초음속 무기일 가능성을 제시했고, 군사 전문가들도 이에 동조했다.

이를 목격한 중국 시민들은 인터넷에 사진 등을 올리며 “UFO가 출현했다”, “괴이한 현상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인협 = 김주향 기자]


김주향 기자  kjh087@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주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