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1,57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건사고] 하용부, 또 성폭행 소식...
“하용부, 몸속에 춤이 있다”“하용부, 화려함보다는 춤꾼의 흥”“하용부가 처음 춤을 본 곳은?”“하용부는 어떤 인물?”“하용부도 결국 성폭행...”하용부의 춤은 사실 춤이라고 하기보다는 몸짓에 가깝다. 하용부의 그런 단순한 몸짓은 춤이된다. 하용부 하...
이수철 기자  2018-02-19
[정치&외교] 이완영 의원 檢 징역 6개월 구형 + A “왜?”
이완영 의원은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를 받는다. 이완영 의원에 징역 6개월의 검찰 구형이 있고, 이완영 의원에게는 별도로 징역 4개월의 구형도 더해졌다. 이완영 의원은 하지만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에 대해 완강히 부인하고 있다.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불구...
박귀성 기자  2018-02-19
[정치&외교] 정호영, 무혐의 처분 ‘이유’는?
정호영 전 특별검사는 지난 1월 14일 오후 서울 서초구 소재 한 아파트 상가에 마련된 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열었다. 정호영은 이 자리에서 이명박 전 대통령과 관련된 수사 결과에 대해 검찰의 과실을 주장했다.정호영 전 BBK 특별검사는 수사 당시 다스...
정한나 기자  2018-02-19
[정치&외교] 정호영 특검 무혐의 “이게 최상이었나?”
정호영 특검이 무혐의? 정호영 특검도 면죄부인가, 정호영 특검에 대해 검찰이 무혐의 결론을 내렸다. 정호영 특검이 무혐이라고? 정호영 특검에게 내린 검찰의 결론에 대해 시민사회단체의 비난 목소리가 터져나왔다. 이명박 전 대통령이 실소유주로 의심을 받는...
박귀성 기자  2018-02-19
[사건사고] 이윤택, 이번에는 이승비를...
이윤택이 이번에는 이승비를... 이윤택은 19일 서울 명륜동 30스튜디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성추행) 피해자들에게 진심으로 사죄를 드린다고 말했다. 이윤택은 또한 무릎을 꿇고, 제 죄에 대해서 법적 책임을 포함하여 그 어떤 벌도 받겠다고 말했다. 그...
이수철 기자  2018-02-19
[정치&외교] 김세의, 김아랑 선수의 세월호 리본 “왜?”
김세의는 19일 자신의 SNS 페이스북에 “김아랑 국가대표 선수의 세월호 리본”에 대한 글을 남겼다. 김세의는 “문제 제기도 못하나...???”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김세의는 “자유민주주의 국가 맞나? 사복에 세월호 리본을 달든... 캐리어에 세월...
정한나 기자  2018-02-19
[사건사고] 이윤택 성폭행 논란 “극단엔 핵폭탄!”
이윤택 연극연출가 성범죄 논란이 일파만파다. 이윤택발 연극 극단 내 파장은 핵폭탄이 됐다. 이윤택 논란은 결국 극단 ‘연희단거리패’ 해체와 이윤택 당사자 기자회견으로 향후 이윤택과 피해자간 진실공방까지 벌어질 기세다. 이윤택은 19일 오전 서울 종로구...
박귀성 기자  2018-02-19
[정치&외교] 국회 여야 “현역들은 출마하지 마라!” 자제령
오는 6월13일 치러질 지방선거에 현역 국회의원들이 대거 출마 의사를 밝히면서 국회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이 노리는 국회 원내 제1당 지위가 흔들리고 있다. 특히 이번 지방선거에서 제1당은 ‘2개의 전선’이 격돌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국회 여야는...
박귀성 기자  2018-02-19
[정치&외교] 이재명 시장 입장 “경기도지사가 된다면?”
이재명 성남시장이 경기도지사 출마를 가시화한 가운데, 향후 경기도지사에 출마하면서 경기도에 대한 비전을 제시했다. 이재명 시장은 지난 8일 성남시 분당구 수내동 96번지 일대 소재 신해철 거리에서 열린 신해철 거리 준공식에 참석해서 신해철을 추모하며 ...
박귀성 기자  2018-02-19
[정치&외교] 이명박, 뇌물 먹고 이건희 사면했나?
이명박 전 대통령이 뇌물을 먹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은 직접 뇌물죄라는 거다. 이명박 전 대통령 다스 논란에 이어 이명박 전 대통령의 다스 소송에 ‘삼성 소송비 대납’이 다시 논란이 됐다. 이명박 전 대통령 관련 소송에서 삼성이 대신 납부한 40억 대...
박귀성 기자  2018-02-19
[사회] 태움 간호사 피눈물부터 죽음까지
태움 간호사 생활, 병원 간호사들에게 태움이란 이것도 문화인가? 간호사 사망으로 태움이 지목되고 있다. 사실 태움으로 인해 간호사들의 고통이 사회에 폭로된 것은 한 두 번이 아니다. 하지만 태움 간호사 문화는 여전히 개선되지 않고 있고, 일부 네티즌들...
박귀성 기자  2018-02-19
[사건사고] 이윤택 성폭행 피해자 폭로 “이러했다!”
이윤택이 안마부터 이윤택 성추행 논란에 이어 이윤택 성폭행 범죄까지 등장했다. 인간 이윤택이 갈데까지 간 모양새다. 이윤택에게 성폭행 당했다는 폭로까지 나오자 이윤택의 패륜에 분기탱천한 네티즌들을 이윤택을 청와대 청원에 올렸다. 이윤택 관련 청원은 지...
박귀성 기자  2018-02-19
[날씨&생활] 우수, 날씨가 좀 따뜻해진다?
우수는 양력 2월 19일 또는 20일, 음력으로는 정월 중기에 해당된다. 보통 양력 3월에 꽃샘추위라 하여 매서운 추위가 잠깐 동안 기승을 부리나 이미 우수 무렵이면 날씨가 많이 풀린다.우수에는 봄기운이 돋고 초목이 싹튼다. 우수는 눈이 녹고, 비나 ...
이수철 기자  2018-02-19
[정치&외교] 박준영 의원 ‘조용히’ 구속 절차 진행
박준영 의원은 어느 정당? 박준영 의원 조용히 구속 수감, 박준영 민주평화당 소속 의원이 구속된 것으로 뒤늦게 알려졌다. 박준영 의원은 수억 원의 공천헌금을 받은 혐의로 지난 8일 대법원에서 실형이 확정된 뒤 예정된 수감 일자에 나타나지 않아 논란이 ...
박귀성 기자  2018-02-17
[정치&외교] 성추행 현직 부장검사 전격 ‘구속’ 왜?
현직 부장검사가 ‘성추행’ 혐의로 구속됐다. 부장검사의 구속 소식에 네티즌들은 “현직 부장검사 구속은 사안이 중대할 것”이라는 반응을 보이며 해당 부당검사가 누군지 찾아 나섰다. 이른바 ‘부장검사 신상털이’에 나선 것이다.검찰 성추행조사단(단장 조희진...
박귀성 기자  2018-02-17
[정치&외교] 이병모 구속, 이제 남은 건 이명박 전 대통령!
이병모 구속 소식, 이병모 구속은 이명박 전 대통령에겐 치명타일까? 이병모는 이명박 전 대통령의 재산관리인으로 알려져 있다. 이병모 청계재단 사무국장이 지난 15일밤 법원의 구속영장 발부로 인해 구속됐다. 이명박 전 대통령으로 드러나고 있는 다스 실소...
박귀성 기자  2018-02-17
[정치&외교] 이학수까지면 검찰 조사는 이명박 턱밑?
이학수 검찰 출석, 이학수, ‘다스 소송비 대납’ 의혹, 이학수 전 삼성 부회장이 다스 소송비 대납 의혹에 대해 대체로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향후 이학수 전 부회장을 몇차례 더 소환하겠다는 방침이다. 다스 BBK 투자금 반환 소송비용을 삼성...
박귀성 기자  2018-02-16
[정치&외교] 유승준 방지법 시행. 비자발금 제한
유승준 방지법이 시행된다. 유승준 방지법이란, 가수 유승준처럼 병역미필자 재외동포에 대해 비자 발급이 제한된다는 것으로 ‘유승준처럼 국가를 상대로 소송’하는 사례를 원천적으로 막도록 정비하겠다는 거다.유승준처럼 ‘병역을 기피할 목적’으로 국적을 포기한...
박귀성 기자  2018-02-16
[정치&외교] 박지원 “비핵화 위해서라도 정상회담 열려야”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이 북한의 비핵화 하기 위해서라도 남북 정상회담이 열려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대중 정부 당시 대통령 비서실장을 지낸 바 있는 박지원 의원은 한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서 이같이 밝히고,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은 남북 대화의 훼방꾼이라...
박귀성 기자  2018-02-15
[정치&외교] 백재현 의원 “출산했으니 가슴 복원해줘야지!”
백재현 의원이 황당한 입안으로 화제다. 백재현 의원은 저출산 해결책 가운데 하나로 백재현 의원 대표발의 입안을 계획했다가 취소했다. 더불어민주당 백재현 의원이 저출산 해결 대책의 일환으로 ‘출산 여성의 유방 미용수술에 대한 면세 혜택’을 추진하려다 취...
박귀성 기자  2018-02-1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