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49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건사고] 인도 식당 폭발사고로 수백명 사상...
인도 중부의 마디아프라데시 주에서 12일 오전 대규모 폭발 사고로 건물 2동이 무너지면서 건물내 식당 등에 있던 113여명이 사망하고 100여명이 부상당하는 참사가 발생했다. 또한 부상자 가운데 중상자가 많은 관계로 사망자는 계속 늘어나고 있다고 현지...
박귀성 기자  2015-09-12
[사건사고] 日 태풍, 50여 년 만의 기록적인 호우..41만명에게 대피권고
[한인협 = 조희선 기자] 18호 태풍 '아타우'가 일본 본토에 상륙하면서 50여 년 만에 기록적인 호우를 쏟아부어 동일본 지역에서 수십 명의 행방불명자가 속출하는 등 피해가 이어지고 있다.지난 2011년 동일본대지진의 직격탄을 맞았던 ...
조희선 기자  2015-09-11
[사건사고] 뉴저지와 뉴욕 한인타운에서 잇따라 화재 및 폭발 사고
[한인협 = 조희선 기자] 미국의 노동절 연휴를 전후해 뉴저지와 뉴욕의 한인타운에서 잇따라 화재 및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지난 9일 퀸즈 노던블러바드 150가 맨홀이 화재로 폭발하면서 한양마트와 인근 상점 고객들이 긴급 대피하고 이 일대가 하루 종일 ...
조희선 기자  2015-09-11
[사건사고] 피살된 미국 경찰 유족 돕기에 따뜻한 온정의 손길 모아져
[한인협 = 조희선 기자] 흑인 남성 용의자의 무차별 총격에 사망한 미국 경찰의 유족을 돕기 위한 온정의 손길이 물밀듯이 밀려들고 있다.미국 언론은 7일(현지시간) 대런 고포스 보안관 대리의 유족을 돕기 위한 성금이 50만 달러(약 6억215만 원) ...
조희선 기자  2015-09-08
[사건사고] 뉴욕에 이어 일리노이에서도 레지오넬라균 감염..7명 사망
[한인협 = 조희선 기자] 미국 뉴욕 주에 이어 일리노이 주에서도 레지오넬라균에 감염돼 7명이 사망했다.일리노이 주 공공보건국은 퀸시의 참전용사 공동 주거시설에서 생활해 온 7명이 레지오넬라균에 감염돼 사망했다고 2일(현지시간) 발표했다.사망한 참전용...
조희선 기자  2015-09-04
[사건사고] 미국 '뇌 먹는 아메바' 공포 커져, 14세 소년 감염 사망
[한인협 = 조희선 기자] 인간의 뇌를 파먹는 아메바가 14살 스포츠 꿈나무의 생명을 빼앗았다.CNN 등 미국 언론들은 31일(현지시간) 휴스턴에 사는 주니어 크로스컨트리 선수 마이클 존 라일리(14)가 ‘네글레리아 파울러리 아메바’에 감염돼 사망했다...
조희선 기자  2015-09-01
[사건사고] 오스트리아 고속도로 트럭에서 난민 시신 71구 발견
[한인협 = 조희선 기자] 오스트리아의 고속도로 갓길에 주차된 트럭에서 발견된 난민 시신이 71구에 이르는 것으로 확인된 가운데 난민 밀입국업자들에 대한 수사가 본격적으로 진행되고 있다.27일(현지시간) 헝가리와 접한 오스트리아의 고속도로 갓길에서 헝...
조희선 기자  2015-08-29
[사건사고] 美 페스트 공포 확산, 4번째 감염 사망자 발생
[한인협 = 조희선 기자] 미국에서 네번째 페스트 감염 사망자가 나왔다고 CBS 등 미국 언론들이 27일(현지시간) 보도했다.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27일(현지날짜) 유타 주(州)에 사는 70대 남성이 페스트에 걸려 숨졌다고 밝혔다. 올해 미...
조희선 기자  2015-08-28
[사건사고] 미국 방송기자 2명, 생방송 중 총격으로 사망
[한인협 = 조희선 기자] 미국 방송기자 2명이 생방송 중 총격을 받고 사망하는 장면이 고스란히 방송을 타 충격을 주고 있다.AP통신 등은 26일(현지시간) 오전 버지니아주 베드포드 카운티 모네타에서 현지 방송국인 WDBJ TV의 기자 앨리슨 파커(2...
조희선 기자  2015-08-26
[사건사고] 노부부 살해하고 2살 여아 성폭행한 파렴치범 , 징역 359년형
[한인협 = 조희선 기자] 2살 여자아이를 성폭행하고 아이를 돌보고 있던 증조부모를 살해한 파렴치범이 징역 359년을 선고받았다.미국 알래스카주(州) 앵커리지 법원은 지난 2013년 한 주택에 침입해 당시 71살과 73살의 노부부를 살해한 뒤 증손녀인...
조희선 기자  2015-08-22
[사건사고] 양쯔강 선박 침몰사고, 신속한 유가족보상금 책정
[한인협 = 조희선 기자] 양쯔강에서 발생한 '둥팡즈싱'호 침몰사고와 관련, 사망자 유족 보상금이 1인당 1억 5천여만 원으로 책정됐다. 지난 6월 1일 오후 9시 28분 후베이성 젠리현 양쯔강에서 악천후를 만난 대형 유람선 둥팡즈싱호가...
조희선 기자  2015-08-22
[사건사고] 방콩 테러에 23개국 태국 여행 주의보, 태국 군부 정권 위기
[한인협 = 조희선 기자] 정국 불안과 쿠데타로 가뜩이나 침체 상태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태국 경제가 방콕 도심에서 저질러진 대규모 폭탄 테러로 또다시 타격을 입을 전망이다.방콕 한복판 에라완 사원에서 지난 17일 근래 최악의 폭탄 테러가 발생해 ...
조희선 기자  2015-08-19
[사건사고] 톈진 지역 비온 후 정체불명의 흰 거품
[한인협 = 조희선 기자] 중국 톈진(天津)항 폭발사고 발생 7일째, 18일 톈진에 비가 내리면서 시민들은 환경에 의한 2차 피해에 대해 불안해하고 있다. 인 18일 톈진에 비가 내리면서 도로에 고여 있는 빗물 위에 정체를 알 수 없는 흰색 거품이 다...
조희선 기자  2015-08-18
[사건사고] 방콕 도심서 폭발사고, 사상 최대규모 폭탄 공격 발생
[한인협 = 조희선 기자] 태국 방콕 도심에서 17일 벌어진 ‘폭탄 공격’으로 인한 사망자가 19명으로 증가하고 부상자가 120여 명으로 늘었다.18일 현지 언론과 경찰에 따르면 전날 오후 방콕 도심 관광 명소인 에라완 사원 근처에서 발생한 폭탄 폭발...
조희선 기자  2015-08-18
[사건사고] 일본군 문서 폭로 "위안부 한꺼번에 2천명 강제 징용돼"
[한인협 = 김한주 기자]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지난 주 발표한 전후 70주년 담화에서는 위안부 문제에 대한 명확한 입장이 밝혀지지 않은 한편, 1940년대 일본군이 한국 여성 2천여 명을 한꺼번에 위안부로 강제 징용했던 사실이 추가로 밝혀져 충격을...
김한주 기자  2015-08-17
[사건사고] IS, 이라크서 자살 폭탄 테러 감행
[한인협 = 김한주 기자] 갖은 사건 사고로 국제사회의 공분을 사고 있는 이슬람 급진주의 무장세력 IS가 이라크에서 잇따른 자살 폭탄 테러를 감행했다.이번 테러의 목표지는 인파로 붐비던 시장이었으며, 이로 인해 70여 명이 사망하고 200여 명이 중경...
김한주 기자  2015-08-14
[사건사고] 파라과이, 의붓아버지에게 성폭행 당한 11세 소녀 출산
[한인협 = 조희선 기자] 의붓아버지의 성폭행으로 임신했으나 파라과이 당국이 낙태를 허용하지 않은 11세 소녀가 13일 여아를 분만했다.산모는 수도 아순시온의 한 적십자병원에서 최근 제왕절개를 통해 여자 아이를 순산했고, 모두가 건강하다고 산모 어머니...
조희선 기자  2015-08-14
[사건사고] 중국 텐진 폭발사고, 한국인 2명도 부상...무슨 일?
[한인협 = 조희선 기자] 중국 톈진항서 폭발사고로 우리 국민 2명이 부상당한 것으로 알려졌다.인민일보는 트위터를 통해 "아직 불길에 갇힌 사람들이 더 있다"고 전하는 등 텐진 폭발 사고 소식을 알렸다.텐진 경찰당국에 따르면 이날 텐진 폭발은 한 물류...
조희선 기자  2015-08-13
[사건사고] 美, "북한의 지뢰 매설 행위는 정전협정 위반"
[한인협 = 김한주 기자] 미국 국무부는 대변인 언론 논평을 통해 북한의 지뢰 매설은 정전협정을 사실상 위반한 행위라고 비난하며 북한 정부를 규탄했다.경기도 파주 인근 우리 측 비무장지대에서 발생한 지뢰 폭발로 인해 우리 장병 2명이 각각 다리와 발목...
김한주 기자  2015-08-12
[사건사고] 美 보수주간지 위클리 스탠다드, "일본 문제 많아" 비판
[한인협 = 김한주 기자] 미국의 보수주의 주간지 '위클리 스탠다드'는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포함해 일본 정부가 지금껏 자행하고 있는 부정한 역사 왜곡을 강하게 비판하는 글을 게시해 화제가 되고 있다.위클리 스탠다드의 이선 엡스타인 부편...
김한주 기자  2015-08-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번호 : 서울 아03628   |   등록일 : 2012년 6월 29일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2 한인협. All rights reserved.